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도시어부3' 구본길, 약 9시간만에 54㎝ 대구 첫수 "이거 보려고 금메달 따"

2021-10-14 23:34:23

[뉴스엔 서유나 기자]

구본길이 약 9시간 만에 대구
첫수를 잡으며 에이스에 등극했다.

10월 14일 방송된 채널A 예능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 시즌3'(이하 '도시어부3') 22회에서는 2020 도쿄올림픽의 주역 펜싱 사브르 선수 김정환, 구본길, 오상욱과 함께 강원 고성에서 낚시 대결을 펼쳤다.

이날 도시어부 모두의 무소식 중, 구본길이 8시간 40분 만에 첫 입질의 주인공이 됐다. 심지어 첫 수에 대상어종 킹사이즈 대구를 잡는 행운까지. 구본길은 "고성 대구, 대구의 자랑, 대구의 아들, 대구!"를 외쳤다.


구본길은 같은 팀 이덕화에게 "제가 황금배지 지켜드리겠다"고 호언장담, 상대팀 이경규에게도 "잡았다"고 자랑했다. 구본길은 이어 "좀 알려드릴까요?"라고 너스레 떨었고, 이경규는 "그만해라. 분위기 안 좋다"고 경고해 웃음을 줬다.

구본길은 "내가 이거 보려고 금메달 땄다"고 발언하기까지 했다. 구본길의 대구는 54㎝였다. (사진=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3' 캡처)


뉴스엔 서유나 stranger77@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