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바달집3' 성동일, 빌려준 집 털린 식재료에 "이광수 손버릇 안 좋아" 못마땅

2021-10-14 20:50:42

[뉴스엔 서유나 기자]

성동일이 빌려줬던 집 물건들을
단속하며 이광수를 의심해 폭소케 했다.

10월 14일 첫 방송된 tvN 예능 '바퀴 달린 집3' 1회에서는 터줏대감 두 형님 성동일, 김희원과 새로운 막둥이 공명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성동일, 김희원은 공명보다 먼저 바퀴 달린 집을 찾아 집 단속부터 시작했다.

성동일은 "뭐 찾아서 없으면 (집을 빌려갔던 '해적2' 팀) 광수랑 하늘이 놈이 잃어버린 것"이라며 숟가락까지 하나하나 세는 모습을 보였다.

이내 두 사람은 텅 빈 냉장고 안을 발견, 식재료가 싹 털렸다며 "광수가 손버릇이 있더라"고 너스레 떨어 웃음을 줬다.


한편 두 사람은 새로 오는 막내 공명에 대해서도 얘기 나웠다. 지금까지 작품을 함께 해봐 안면이 있던 여진구, 임시완과 달리 완전 초면이라는 것.

김희원은 "근데 엄청 착하단다"며 성동일을 안심시켰고, 성동일은 "근데 나도 어디가면 착하다고 하잖나. 나도 네가 보면 착하냐?"고 물었다. 김희원은 쉽게 대답을 못해 유쾌함을 이어갔다. (사진=tvN '바퀴 달린 집3' 캡처)


뉴스엔 서유나 stranger77@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