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디즈니+, 망사용료 이슈에 "우리 철학은 선량한 기업 시민"

2021-10-14 14:00:01

[뉴스엔 이민지 기자]

디즈니 플러스가 망사용료 이슈에
입장을 밝혔다.

10월 14일 진행된 Disney+ 코리아 미디어데이에서 글로벌 온라인 동영상(OTT) 서비스 업체의 망사용료 이슈가 언급됐다.

최근 넷플릭스와 SK브로드밴드 간 인터넷 망 사용료 분쟁이 논란에 휩싸였다. 넷플릭스가 망사용료 관련 재판 1심 패소 후에도 협상에 응하지 않고 있다며 SK브로드밴드가 반소를 제기한 상황이다.

오는 11월 월트디즈니 컴퍼니 OTT 서비스 디즈니 플러스가 한국에 론칭하는 가운데 디즈니 플러스는 망사용료를 내겠다는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진 상황.


제이 트리니다드 월트디즈니 컴퍼니 아태지역 DTC(Direct-to-Consumer) 사업 총괄은 "디즈니가 가지고 있는 철학은 선량한 기업 시민이 되자는 것이다.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는 한국에서도 25년간 선량한 시민으로서 함께 해왔다. 계속해서 좋은 한국 사회 일원이 되길 원한다. 다양한 한국 파트너사, 통신사 등과 적극 협력할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사진=디즈니 플러스)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