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바라던 바다' 온유 “좋은 분들과 즐거운 추억 행복했다” 종영소감

2021-09-15 08:38:37

[뉴스엔 김명미 기자]

‘바라던 바다’ 샤이니 온유가
종영 소감을 전했다.

9월 14일, JTBC 예능 프로그램 ‘바라던 바다’에서는 온유가 윤종신, 이지아, 이동욱, 김고은, 이수현 등과 함께 바라던 바(Bar)의 마지막 저녁 영업을 하는 이야기가 그려졌다.

최종화에서는 온유가 샤이니의 ‘Dream Girl’, ‘재연 (An Encore)’을 각각 십센치, 이동욱과 듀엣으로 가창해 손님들에게 색다른 음악 선물을 선사했으며, 촬영을 통해 보고 느꼈던 바다의 소중함을 담아 작사에 참여한 단체 곡 ‘바라던 바다’를 함께 불러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온유는 매회 다양한 선곡으로 감성 폭발 가창력을 입증했으며, 디저트를 직접 만드는 모습은 물론 멤버들과 손님들을 살뜰히 챙기는 다정한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방송이 끝난 후 온유는 “좋은 분들과 함께 즐거운 추억을 많이 만들 수 있어 행복한 시간이었다. 다양한 노래를 들려드릴 수 있어 감사했고, 멋진 바다 앞에서 함께 했던 이 순간들을 오래 간직하게 될 것 같다. 이처럼 시청자분들을 만나 뵐 기회가 또 찾아오면 좋겠다. 앞으로도 좋은 모습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소회를 밝혔다.(사진=JTBC)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