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우린 자유로워" 원호, 팬데믹 속 기분좋은 상상 '블루 레터'[들어보고서]

2021-09-14 18:00:13

[뉴스엔 황혜진 기자]

가수 원호(WONHO)가 기분 좋은
상상을 담은 신곡으로 돌아왔다.

원호는 9월 14일 오후 6시 국내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미니 앨범 '블루 레터'(Blue Letter)를 발표했다. 지난 2월 공개한 미니 1집 앨범 두 번째 파트 'Love Synonym #2 : Right for Us'(러브시노님 #2 : 라이트 어스) 이후 7개월 만에 선보인 신보다.

이번 앨범은 코로나19가 전 세계를 덮친 탓에 세상과 단절된 상태를 푸른 파도에 비유한 음반이다. 앨범 기획 과정에서 신선한 발상을 하는 데 그치지 않고 전곡 작사 작곡은 물론 편곡에도 참여해 한층 깊어진 자신만의 음악 세계를 펼쳐냈다. 화려함보다는 진솔함에 집중해 가수 원호의 매력을 온전히 전달하기 위해 노력했다.

1번 트랙으로 낙점된 'Intro : Seasons and Patterns'(인트로 : 시즌스 앤 패턴스)는 푸른색의 파도를 흐르는 시간에 빗댄 노래다. 이어 아름답지만 구슬픈 분위기의 'No Text No Call'(노 텍스트 노 콜), 능수능란한 가성 활용으로 감정선을 끌어올린 'Come Over Tonight'(컴 오버 투나잇), '24/7' 등을 연달아 수록해 서서히 깊어지는 기쁨과 슬픔, 묘한 경계에서 변화되는 감정을 표현했다. 앨범 후반부에는 어쿠스틱 기타와 보컬로만 채운 'Stranger'(스트레인저)를 수록, 코로나19로 인해 장기간 대면이 불가능해진 팬들에게 진심을 전했다.

타이틀곡으로 내세운 'BLUE'(블루)는 원호가 ENAN (SAVAGE HOUSE GANG), Sun Ahn과 함께 작곡, 편곡했다. 매력적인 기타, 베이스 사운드가 조화롭게 어우러져 시원한 계절감을 선사하는 팝 댄스 장르의 곡이다.

원호는 브라더수, ENAN (SAVAGE HOUSE GANG), Sun Ahn과 함께 써 내려간 가사를 통해 우울감을 시원한 바다로 표현했다. "Cuz you and I together/모든 게 다 아름다워/누구도 못 말려 우린 자유로워 out of control/Can you feel the blue?/Everything WENEED/이미 우리 안에 있어/누가 뭐라 해도 우리 마음대로 out of control/Can you feel, feel the blue?/가끔씩 가라앉는 순간도 있겠지/그땐 힘을 빼고 몸을 맡겨 surfing" 등 가사를 소화하며 매력적인 음색과 희망적 메시지를 전달했다.


뮤직비디오에서는 '블루'라는 단어가 지닌 상반된 이미지가 한결 생생하게 구현됐다. '원호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는 메시지는 무기력한 일상도 상상을 통해 가장 빛나는 순간이 탄생한다는 스토리로 완성됐다. 바다의 형상을 한 무대를 배경으로 청량한 매력을 배가시켰다, 클래식카를 통해서는 속도감 있는 연출을, 파티를 즐기는 연기로는 젊음의 분위기를 자아내고자 했다.

원호는 지난해 9월 미니 1집 앨범의 첫 번째 파트 'Love Synonym #1 : Right for Me'(러브시노님 #1 : 라이트 포 미)를 발매하며 솔로 아티스트로 정식 데뷔했다. 이어 올 2월 첫 미니 앨범 두 번째 파트 'Love Synonym #2 : Right for Us'(러브시노님 #2 : 라이트 어스)를 발매했다. 두 개 앨범으로 구성된 'Love Synonym' 시리즈를 통해 사랑에 대한 새로운 해석을 내놓으며 국내외 음악 팬들의 호평을 받았다.

홀로서기 후 차근차근 자신만의 음악 세계를 구축, 확장해가고 있는 원호가 향후 선보일 색다른 음악적 변화와 성장에도 기대가 모인다.

(사진=하이라인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