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김보성 "'의리' 때문에 기상캐스터로 섭외되기도…광고만 10편"(두데)

2021-09-14 15:38:38

[뉴스엔 송오정 기자]

허석김보성이 '의리�
39;의 대명사로 사랑받았던 시절을 떠올렸다.

9월 14일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에서는 게스트 김보성(본명 허석김보성)과 함께 하는 '전문가 납셨네' 코너로 꾸며졌다.

앞서 '의리' 대명사로 대세 인기남이 됐던 김보성은 기상캐스터로도 활약했다며 "갑자기 섭외가 와서 '날씨 흐리으리', '날씨 좋으리' 이랬다"라며 회상했다.

뮤지가 "그때 광고도 많이 찍지 않았나"라고 묻자 김보성은 10편 정도 촬영했다고 밝혔다.


이어 하고 싶은 광고가 있냐는 질문에 김보성은 이미 찍었다며 "공익광고 같이 내용이 정말 좋은 광고도 이미 찍었다. 학원폭력, 직장 내 갑질 등을 손가락으로 날려 보내는 공익적 내용으로 찍어 많이 떴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사진=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 캡처)

뉴스엔 송오정 juliett428@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