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아수라장' 최희 "남편 육아 참여도? 없다고 봐야" 깊은 한숨[오늘TV]

2021-09-14 13:02:56

[뉴스엔 김명미 기자]

최희가 남편 육아 참여도에 대해
언급한다.

9월 14일 방송되는 SBS FiL '아수라장'에서는 게스트 최희가 남편과의 연애 시절 이야기부터 육아맘으로 보내고 있는 신혼 생활에 대해 털어놓는다.

최근 녹화에서 민혜연은 최희에게 “남편과의 연애 기간은 길었는지?”라고 질문했다. 이에 최희는 남편과 1년동안 지인으로 지내다가 먼저 좋아하는 마음이 생겨서 애프터를 신청하고 연애를 시작하게 됐다고 밝혔다.

최희는 남편이 단벌 신사에 무던하고 조용한 성격이라 검소한 모습에 매력을 느꼈다고 했지만, 결혼하고 나니까 “왜 이렇게 옷을 못 입지?” 라고 생각이 바뀌었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시아가 최희에게 “남편의 육아 참여도는 어떤지” 물어보자 카메라를 응시하며 “없다고 봐야죠” 하며 무언의 경고를 보내며 깊은 한숨을 쉬어 최희의 화를 짐작하게 했다.


한편 민혜연은 코로나19 이후 생긴 명절의 단점에 대해 이야기했다. 민혜연은 “남편이 공인이니까 누구에게 남편 욕을 못한다”고 하며, 하지만 시누이와 시어머니와는 가능한데 요즘엔 (코로나로 인해 만나지 못해) 시댁 식구들의 응원이 없다며 “남편이 많이 기고만장 해져 있어요” 라고 농담했다.(사진=SBS FiL)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