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어부3’ 이수근 파죽의 황금배지, 이경규 “이수근 역전 시 삭발” 공약[어제TV]

2021-07-23 05:30:07

[뉴스엔 서유나 기자]

파죽의 이수근에 이경규가 무리수
공약을 던지며 견제를 보였다.

7월 22일 방송된 채널A 예능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 시즌3'(이하 '도시어부3') 11회에서는 충남 태안 안면도를 배경으로 참돔 낚시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미리 제작진과 답사를 다녀온 이덕화는 "시즌 중에서도 피크. 1시간도 안 되는 시간에 열댓 마리를 때려 잡았다"는 증언으로 시작부터 도시어부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그는 떼고기를 만나는 시즌에 제일 큰 대물이 잡히는 시즌이라며 "인근 배가 다 여기로 모여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이날은 긴급출조인 만큼, 드라마 '결혼작사 이혼작곡2' 촬영으로 바쁜 이태곤의 부재가 예고되기도 했다. 이태곤이 드라마 촬영이 밀려 있어 미처 스케줄을 조정하지 못했다고. 이에 도시어부들은 이태곤의 82㎝ 참돔 기록 경신을 노리며 "오늘 기록 깨버리자"고 단단히 벼르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이들은 마치 하이에나 떼처럼 "이 그림이 시즌4라는 생각이 든다"며 이태곤을 아예 배제시키려는 움직임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은 이태곤 대신 박진철 프로가 깜짝 게스트로 합류하는 듯했다. 그는 자발적으로 몰래카메라를 계획, 2시간 동안 배 안에 숨어있다가 포인트에 도착해서야 은근슬쩍 모습을 드러냈다.

하지만 박진철 프로의 깜짝 등장은 이후 갑자기 "누가 낚시를 하는가"라는 호통과 함께 나타난 이태곤에 비하면 아무것도 아니었다. 이에 박진철 프로는 "나보다 더한 놈"이라며 웃음을 터뜨렸고, 이태곤은 "낚싯대 걷으라. 날 빼고 가냐"며 장난스레 원망을 늘어놨다.

사실 이태곤은 드라마 촬영이 끝나자마자 참돔 낚시를 하기 위해 이천에서 태안까지 달려온 상황. 이태곤은 "메이크업도 안 지우고 왔나보다"라며 그 열정에 그저 감탄하는 김준현에게 "드라마 바스트만 따고 왔다. 나 집에 못 들어간 지 4일"이라고 답했다. 그는 그동안 낚싯대를 내내 차에 싣고 다닌 사실도 자랑, 낚시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이날 낚시는 이덕화의 범상치 않은 예고와 달리 오랫동안 별 소득이 없었다. 이수근이 한 차례 큰 입질을 받았을 뿐, 7시간 30분 동안 참돔은 단 한 마리도 나오지 않았다. 급기야 분노의 최고치를 드러내는 울부짖음을 보여준 이덕화는 "진짜 잠깐 사기꾼이 되네. 무슨 이런 거지 같은 바다가 있냐. 사람을 속여도 분수가 있지"라며 괜히 바다 탓을 했다.

그러나 10시간의 노 참돔 상황, 이덕화가 히트를 했다. 이덕화는 이수근과 낚시줄이 걸려 터질 뻔한 위기의 순간과 이상하게 꼼짝않는 초릿대를 전부 극복한 끝에 기다리고 기다리던 참돔을 잡는데 성공했다. 크기는 70㎝였다.

다음 참돔은 역시 '참돔 교수님' 이태곤에게서 나왔다. 이태곤은 43㎝라는 다소 작은 참돔 사이즈에도 황금배지를 지켰다는 것에 미소지었다. 그 사이 앞서 큰 입질을 한 번 받았으나 놓친 이수근의 표정은 더욱 어두워졌다.

다음으론 김준현이 참돔을 잡았다. 그는 무려 62㎝ 참돔을 잡곤 이날 낚시에 오느라 수영장 약속을 취소한 자녀에게 영상 편지를 보냈다. 그는 "비록 수영장은 함께하진 못했지만 물고기를 잡았다. 비로소 가장의 모습을 보여준다. 이거 잡아 너희 기저귀 사주고 그러는 거다. 사랑한다"며 유쾌한 애정 표현을 했다.

이어 이수근 또한 56㎝ 참돔을 잡았다. 그리고 그는 14시간 낚시 종료 직전 참돔을 한 마리 더 추가해 모든 제작진들을 환호케 했다. 그의 두 번째 참돔은 60㎝. 그의 총무게 1위가 유력해지는 순간이었다.

이후 반전 없이 최대어 황금배지는 이덕화에게, 총 무게 황금배지는 이수근에게 돌아갔다. 이로써 황금배지 개수는 이덕화 19개, 박진철 프로와 이태곤 12개, 이경규 8개, 이수근 6개, 김준현 1개가 됐다.

이경규는 어느덧 자신을 위협해오는 이수근을 잔뜩 견제, "이수근이 날 따라잡으면 삭발하겠다", "분장쇼를 하겠다"고 무차별 공약을 던져 웃음케 했다. 과연 물 오른 낚시꾼 이수근이 관록의 이경규 따라잡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사진=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3' 캡처)


뉴스엔 서유나 stranger77@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