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오마이걸 유아 “소속사 이사해도 따라오는 귀신 있어” 섬뜩(심야괴담회)

2021-07-22 17:07:41

[뉴스엔 황혜진 기자]

그룹 오마이걸 멤버 유아가 소속사에서
본 귀신에 대해 이야기한다.

7월 22일 방송되는 MBC '심야괴담회'는 일상을 위협하는 섬뜩한 공포! ‘침입자, 낯선자의 방문’에 대한 이야기로 꾸며질 예정이다.

'심야괴담회' 문을 두드린 스페셜 ‘괴스트’는 음원 차트 올킬부터 예능 활동까지 못하는 게 없는 대세 만능돌 유아다.

등장과 동시에 “너무 오고 싶었다”며 프로그램에 대한 팬심을 여실히 드러낸 유아는 본인이 먼저 제작진에게 출연 의사를 밝혔다며 “제가 먼저 나가고 싶다고 대표님께 부탁한 프로그램은 처음”이라고 말했다.

이어 부모님 또한 애청자임을 밝혔는데 “엄마가 먼저 여기 나갔으면 좋겠다고 얘기하더라”며 “엄마 아빠 보고 있지? 나 왔어~”라고 부모님을 향한 즉석 영상편지까지 덧붙였다.

특히 선배 그룹 B1A4(비원에이포)부터 후배 그룹 온앤오프까지 WM엔터테인먼트 소속이라면 모르는 사람이 없다는 섬뜩한 회사 직원(?) 이야기를 공개했다. 그 직원(?)의 정체는 다름 아닌 소속사 내에 상주한다는 귀신이다. 방배동에서 회사를 설립한 순간부터 망원동으로 이사할 때까지 끈질기게 따라와 매번 멤버들을 놀라게 한다는 전언.


유아는 멤버 미미가 소속사에서 겪은 소름 돋는 경험담을 들려줬다. 데뷔 전 연습실에 혼자 남아 늦게까지 연습을 하고 있었던 미미는 문득 고개를 들어 거울을 본 순간 큰 충격에 빠졌다. 분명 잠겨있던 문에서 낯선 팔이 불쑥 튀어나와 있던 것.

이날 '심야괴담회'에서는 집에 혼자 남지 말라고 할머니가 경고한 이유, 이름 없는 의문의 택배에서 시작된 끔찍한 공포, 한여름 낚시터에서 따라온 소름 돋는 형체의 비밀 등 어느 날 눈앞에 나타난 낯선 존재들의 기이하고도 섬뜩한 공포담들이 공개될 예정이다.

(사진=MBC 제공)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