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전현무, 15살 연하 ♥이혜성 따라 생긴 걷기 습관 “일부러 멀리 주차”(나혼산)[어제TV]

2021-06-12 05:48:23

[뉴스엔 박은해 기자]

전현무가 2년 3개월 만에 &#
039;나 혼자 산다' 의 화려한 복귀를 알렸다.

6월 11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 400회 특집에서는 북촌에서 한옥 스테이를 체험 중인 전현무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프닝에서는 감미로운 연주 속 생고기 빛깔 드레스 입은 박나래, 올블랙 의상을 준비한 성훈, 뷔페를 찾는 듯 두리번거리는 기안84, 꼬마 신랑처럼 입은 쌈디, 막내 화사가 차례로 등장해 400회 특집을 축하했다. 기안84는 쌈디 의상을 보고 "복대가 타이타닉 디카프리오 같다"고 평했고, 화사에게 "쟤는 꼭 이런 날만 오더라"고 장난스럽게 타박해 웃음을 유발했다. 무지개 회원들은 맨바닥에 절하며 시청자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스타들의 '나 혼자 산다' 400회 축하 영상도 공개됐다. 유재석은 "안녕하세요. 유야호입니다. '나 혼자 산다' 400회를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장수 예능이 많지 않은데 2013년부터 무려 8년 동안 많은 시청자분들께 금요일 밤마다 즐거움을 주신 점 감사드립니다"라고 말했고, 송승헌은 "정말 오랜만에 '나 혼자 산다' 시청자분들께 인사드리는 것 같다. 400회를 넘어 600회, 800회까지 승승장구했으면 좋겠습니다. '나 혼자 산다' 시청자 여러분들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가수 임영웅은 "제가 정말 좋아하는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가 벌써 400회를 맞이했다고 하네요. 다양한 스타들의 진솔한 모습을 볼 수 있어 저도 즐겨 보는 방송입니다"라고 밝혔다. 이시언은 "영원한 얼장 이시언입니다"라고 인사했고, 기안84는 "얼굴이 안 좋아졌네"라고 농담해 웃음을 유발했다. 박나래는 "아직도 (이시언이) 하차 취소권을 가슴에 품고 있다"고 장난스럽게 말했다.

이어 초대가수로 2년 3개월 만에 '나 혼자 산다'에 복귀한 전현무가 등장했다. 노래를 부르며 들어온 전현무를 보고 무지개 회원들 모두 깜짝 놀랐다. 전현무는 기안84의 짓궂은 결혼 질문을 능숙하게 받아치며 빠르게 적응했다. 그러나 마치 검은색 마스크를 쓴 듯 거뭇거뭇한 수염 비주얼이 공개돼 충격을 안겼다.

이날 방송에서 전현무는 사십춘기와 번아웃을 고백했다. 한옥에서 힐링 중이라는 전현무는 "요즘 계기는 없는데 사십춘기 같은 게 온 것 같다. 청소년 때도 겪지 못했던 사춘기가 지금 복합적으로 온 것 같다. 번아웃도 온 것 같고 프로그램을 제일 많이 했을 때 매일 아침 라디오 생방송, TV 프로그램 10개를 했다. 일상생활이 없었다. 목소리도 안 나오고 얼굴이 퉁퉁 부었다. 케이윌은 '형 그러다 죽어요' 했다"고 당시 상황을 떠올렸다.


전현무가 새롭게 들인 습관은 걷기라고. 전현무는 "자주 걸어 다녔다. 많이 걷자는 생각에 장기주차를 일부러 먼 곳으로 잡았다. 길도 건너야 하는 곳이다. 옛날에 차만 타고 다닐 때는 못 갔던 곳인데 걸으니까 어디든 들어갈 수 있다. 독특한 콘셉트 카페도 막 들어가서 커피 한 잔 마시고 나온다"고 털어놓았다.

이어 전현무는 터덜터덜 걷다 마주친 가게에 들어갔다. 장난감 가게 사장님은 전현무를 반갑게 맞이했다. 이어 방문한 샐러드 가게 직원은 전현무의 중학교 후배라고. 전현무는 "안 믿으시겠지만 제가 샐러드를 자주 먹는다. 북촌에 가자마자 샐러드 집이 딱 있더라. 들어갔더니 저보고 선배님이라고 하더라. 중학교 후배였다. 목동에서 만난 것도 아니고 정말 반가웠다"고 말했다.

북촌에는 전현무가 진행하던 라디오 팬이었던 만둣가게 사장님도 있었다. 전현무는 "라디오 진행했을 때가 제가 방송 활동하면서 유일하게 팬덤이 있었던 2년 반이었다. 전현무는 싫은데 무디는 좋다는 말도 있었다. 당시 마지막 방송 때 어머니가 보내신 '무심한 아들을 유일하게 만나는 시간이었다'는 문자가 있었다. 바쁘다는 핑계로 어머니께 참 무심했던 것 같다"며 사장님과 대화를 나누다 추억에 잠겼다.

오래도록 기억에 남은 그날을 떠올리며 포장해온 만두는 환상적인 맛이었다. 전현무는 냉동만두를 양껏 돌려먹던 전과 달리 찜기에 만두를 조금 쪄먹으며 소식하는 습관으로 바뀌었다. 그러나 중학교 후배 직원이 선물로 준 치즈케이크는 포기할 수 없어 후식으로 먹었다.

한편 지난 2019년 11월 전현무와 열애 사실을 인정한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이혜성의 취미 또한 걷기다. 이혜성은 '혜성이' 유튜브 채널을 통해 "몸에 무리 가지 않는 선에서 운동할 수 있는 게 뭘까 했는데 그게 걷기, 등산 정도인 것 같았다. 밖에서 걷는 게 생각보다 너무 좋더라. 헬스장에서 30분 러닝 머신을 달리면 너무 지루한데 스트레스 많이 받거나 머릿속이 복잡할 때 커피 한 잔 들고 걷다 보면 멍해지면서 생각도 정리된다. '걷는 사람 하정우'라는 책도 정말 좋아했다. 그거 보고 더 많이 걷게 됐다"고 밝혔다.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뉴스엔 박은해 peh@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