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결사곡2’ 송지인 “이태곤과 불륜? 유일하게 안 걸려…나에겐 멜로”

2021-06-11 11:20:59

[뉴스엔 김명미 기자]

송지인이 '결사곡2
9; 속 불륜 연기 포인트를 짚었다.

송지인은 6월 11일 오전 진행된 TV조선 새 주말드라마 '결혼작사 이혼작곡2'(극본 피비(임성한)/연출 유정준 이승훈/이하 결사곡2)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저희 커플은 유일하게 (불륜을) 걸리지 않은 커플이다"고 운을 뗐다.

시즌1에서 40대 남편 신유신(이태곤 분)은 아내 사피영(박주미 분) 앞에서는 바람의 '바'자도 모르는 것처럼 행동했지만, 알고 보니 비행기에서 만난 아미(송지인 분)와 몰래 만남을 갖는 이중생활을 이어갔다.

송지인은 "행복한 연애를 하려고 많이 애를 썼다. 저한테는 멜로니까"라며 "데이트도 극 중에서 많이 하고, 유신을 사랑하는 모습을 잘 표현하려고 애썼다"고 말했다.


이태곤은 "저 같은 경우 유신 캐릭터를 다시 분석했다. 사피영과 아미에게 유신이 하는 말이 진심일지 조심스럽게 연기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 계속 보다 보면 여러분들도 굉장히 헷갈릴 거다. 그 부분이 관전 포인트다"며 "저도 연기를 할 때 힘들지만, 배우가 힘들어하면 연기가 안 된다. 최대한 이해하려고 노력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결사곡2'는 잘나가는 30대, 40대, 50대 매력적인 세 명의 여주인공에게 닥친 상상도 못 했던 불행에 관한 이야기, 진실한 사랑을 찾는 부부들의 불협화음을 다룬 드라마. 12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사진=TV조선)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