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대화의 희열3’ 유튜버 이승국, 지상파 진출 “”응하지 않을 이유 없었다“

2021-05-05 13:02:46

[뉴스엔 이민지 기자]

‘대화의 희열3’이 유희열,
김중혁, 신지혜, 이승국 등 새로운 토크 조합으로 돌아온다.

5월 13일 첫 방송되는 KBS 2TV ‘대화의 희열3’는 지금 만나고 싶은 단 한 사람을 초대해 대화를 나는 원나잇 딥토크쇼. 2018년 시즌1, 2019년 시즌2를 연이어 성공시키며 ‘1인 게스트’ 토크쇼의 명맥을 이은 ‘대화의 희열’은 2년만에 시즌3 제작 소식을 알리며 뜨거운 기대를 모았다.

‘대화의 희열3’는 기존 MC 유희열, 소설가 김중혁, 기자 신지혜에, 영화 유튜버로 유명한 이승국(천재이승국)을 투입해, 이전과는 또 다른 색깔의 토크쇼를 펼쳐나간다.

누구를 만나도 편안한 대화를 이끌어내는 MC 유희열은 ‘대화의 희열3’의 리더와도 같은 존재다. 김중혁은 “유희열이라는 존재가 프로그램의 중추 역할을 하고 있다. 사람들이 유희열을 믿고 출연하며, 그의 유쾌한 진행에 힘입어 서서히 마음을 녹여준다”며, 시즌3까지 올 수 있던 원동력을 설명했다.

소설가 다운 멋진 언어 표현으로 대화의 품격을 더하는 김중혁도 시즌1부터 함께한 ‘대화의 희열3’에 없어서는 안 될 존재다. 또 시즌2에서 예상 밖 유머 감각과 허를 찌르는 질문으로 눈도장을 찍은 기자 신지혜의 활약도 기대된다. 신지혜는 “2년 만에 만났는데도 마치 지난주까지 함께 녹화한 것처럼 편안했다면, 믿지 않으시겠지요? 모두가 대화에 굉장히 빠르게 몰입하고, 게스트의 마음을 읽는 능력이 탁월하다. 이런 멋진 분들과 함께할 수 있어 기쁘다”며, 4명의 케미를 자랑했다.


새롭게 합류한 이승국은 트렌디한 감각으로 대화를 채울 것으로 기대된다. 영화 유튜버인 이승국은 신흥 인터뷰 강자로 떠오른 핫한 인물. 그는 첫 지상파 진출 소감으로 “(출연 제안에) 응하지 않을 이유가 하나도 없었다. 게스트 선정부터 대화를 나누는 방식, 중간중간 들어가는 글귀에서조차 프로그램을 만들어 나가시는 분들의 세심한과 정성이 느껴지는 토크 프로그램이라고 생각했다. 그런 ‘대화의 희열’의 새 시즌이 만들어지는데 기여할 수 있다면, 큰 기쁨이 있지 않을까라는 기대가 컸다”고 전했다.

네 명의 다른 시선이 만나 어떤 대화를 만들어가게 될지, 대화의 희열을 꽃 피울 이들의 활약에 관심이 집중된다. 13일 오후 10시40분 첫방송. (사진=KBS 제공)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