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김가은 ‘미치지 않고서야’ 출연, 정재영-문소리와 호흡(공식입장)

2021-02-24 08:18:41

[뉴스엔 김명미 기자]

배우 김가은이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미치지 않고서야’ (연출 김근홍, 최정인/극본 정도윤/제작 아이윌미디어) 주연으로 출연을 확정 지으며 열일 행보에 박차를 가했다.

오는 6월 첫 방송 예정인 ‘미치지 않고서야’는 격변하는 직장 속에서 살아남기 위해 몸부림치는 중년들의 치열한 생존담을 그린 오피스 드라마다. 직장인이라면 한 번쯤 고민할 법한 '퇴사'와 '이직'부터 누구도 자유로울 수 없는 '해고'까지, 중년 '직딩'들의 생존을 위한 본격 오피스 활극이 유쾌한 감동과 공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극 중 김가은은 전자회사 상품기획팀 대리 ‘서나리’ 역으로 등장한다. 서나리는 연예인 뺨치는 미모로 남자 상사들과 동기들에게 인기 최고로 손꼽히는 인물. 공채 출신에 사업부 상무의 처제라는 후광까지 비추고 있어 그야말로 고집 세고 소신 있는 콧대 높은 공주님 캐릭터다. 이에 김가은은 문소리와 그 외의 인물들과 팽팽한 대립각을 세우며 드라마에 흥미를 더할 전망이다.


김가은은 “언젠가는 꼭 해보고 싶었던 오피스물에 참여하게 되어 매우 기쁘고, 무엇보다 평소 존경했던 선배님들과 함께 작업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 또 이전에 선보이지 않았던 캐릭터로 색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생각에 설렌다. 열심히 준비해서 배우로서 더 다양하고 성장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 많은 분들이 저희 작품을 보시면서 함께 공감하고 즐겨주셨으면 좋겠다"며 이번 작품에 임하는 소감을 전했다.

한편 ‘미치지 않고서야’는 ‘선덕여왕’, ‘주몽’, ‘웰컴2라이프’ 등을 연출한 김근홍 PD와 ‘마녀의 법정’, ‘동안미녀’등을 집필한 정도윤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며, 오는 6월 첫 방송된다.(사진=프레인TPC 제공)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