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아내의 맛’ 손병호, 20년 지기 여사친 김예령에 “중년 로맨스 해보자”

2021-02-23 22:28:26

[뉴스엔 서지현 기자]

손병호가 김예령에게 러브콜을
보냈다.

2월 23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배우 김예령과 딸 김수현-사위 윤석민 부부의 하루가 그려졌다.

이날 김예령은 20년 지기 남사친 손병호를 집으로 초대했다. 이어 김수현은 "두 분이 앉아있는 걸 보니까 드라마 보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손병호는 "우리가 첫 부부로 호흡을 맞춘 게 언제였나. 20년 가까이 된 것 같다"며 "멜로 중에 남자나 여자나 나이가 들어서 깊은 사랑을 표현하는 것도 나쁘지 않은 것 같다. 우리가 주인공이 되는 게 어떠냐"고 제안했다.


이를 들은 김수현은 "사모님께 혼나는 거 아니냐"고 웃음을 보였다. 이에 김예령은 "연기니까 괜찮다. 언니(손병호 아내)랑도 아는 사이"라고 답했다.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뉴스엔 서지현 sjay0928@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