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칸 국제영화제, 5월→7월 개최 가능성‥“다신 취소 없다”

2021-01-22 11:15:18

[뉴스엔 배효주 기자]

2021 칸 국제영화제가 7월 중
개최될 가능성이 높다.

1월 21일(현지시간) 해외 매체 버라이어티는 2021 칸 국제영화제가 오는 7월 5일부터 25일 사이에 개최될 가능성이 크다고 보도했다.

프랑스 남부의 휴양도시 칸에서 매년 5월 개최되는 칸 국제영화제는 베네치아 국제영화제, 베를린 국제영화제와 함께 세계 3대 영화제로 불린다.

올해 5월 11일부터 22일까지 개최할 것으로 예정했으나, 코로나19 여파 등의 이유로 인해 7월 중 열릴 것으로 전망된다.

지난해 칸 국제영화제는 개최를 포기하고, '2020 칸 국제영화제 공식 선정작' 56편을 발표했다. 한국 영화로는 '반도'(감독 연상호)와 '헤븐: 행복의 나라로'(감독 임상수) 두 편이 포함돼 눈길을 끌었다.


주최 측은 이 매체에 "2021년에는 칸 국제영화제를 꼭 개최할 것"이라며 "영화제가 취소된 지난해와 같은 일은 다시는 일어나지 않을 것"이라 전했다.

한편 2019년 개최된 칸 국제영화제에서는 봉준호 감독 '기생충'이 황금종려상을 수상하면서 전 국민의 관심을 받은 바 있다. 이후 '기생충'은 2020년 2월 열린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국제 장편 영화상 등 4관왕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