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볼빨간 신선놀음’ 여운혁 PD “MC들 성격 세, 기분 맞춰주는 역할”

2021-01-14 14:31:11

[뉴스엔 김명미 기자]

여운혁 PD가 '볼빨간 신선놀음
' MC들의 성격을 언급했다.

여운혁 PD는 1월 14일 오후 2시 진행된 MBC 새 예능프로그램 '볼빨간 신선놀음'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오랜만에 연출을 담당하게 된 소감이 어떻냐"는 질문에 '저는 직접적인 연출은 하지 않는다. 제작자라고 볼 수 있다"며 "신선들의 성격이 워낙 세니까 기분 맞춰주는 그런 역할이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여타 쿡방 먹방과의 차이가 뭐냐"는 질문에는 "블라인드라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어떤 식당인지 모르고 갔는데 맛있는 집을 발견했을 때 쾌감이 들지 않나. 누가 요리를 한 건지 모르는 상황에서 맛을 평가하는 게 포인트"라고 답했다.


서장훈 역시 "오늘 어떤 사람이 출연했는지 전혀 모른다. 음식의 대가, 명인이 만든 요리에 저희가 도끼를 안 드릴 수도 있고, 엉뚱한 사람이 만든 요리가 저희 취향에 맞을 수도 있다. 선입견 없이 저희 입맛으로만 평가된다는 게 중요한 포인트다"고 설명했다.

한편 '볼빨간 신선놀음'은 까탈스러운 신선들(서장훈, 김종국, 성시경, 하하)의 미각을 만족시킬 저세상 맛 레시피를 찾는 프로그램. 누가 만들었는지, 어떤 조리과정을 거쳤는지에 대한 정보는 알지 못한 채 오직 '맛' 하나로만 평가하는 신개념 블라인드 요리 프로그램이다. 15일 오후 9시 45분 첫방송.(사진=MBC)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