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예스터데이’ 조항조, 방탄소년단 ‘다이너마이트’ 파격 라이브

2021-01-14 09:32:27

[뉴스엔 김명미 기자]

‘트로트계 음유시인’ 조항조가
BTS(방탄소년단)의 ‘Dynamite’(다이너마이트)를 소화하는 등 파격적 행보로 역대급 소름을 유발한다.

조항조는 1월 15일 오후 9시 50분 방송하는 MBN 음악 토크쇼 ‘인생앨범-예스터데이’(이하 ‘예스터데이’) 10회의 주인공으로 등장, 록밴드로 시작해 ‘트로트계의 음유시인’으로 거듭난 데뷔 43년 차 가수로서의 인생 이야기를 들려주고, 특별한 라이브 무대도 꾸민다.

이날 조항조는 “도전에 대한 두려움이 없어 보인다”라는 MC 안재욱의 물음에 “음악생활이 언제 끝날지 모르겠지만, 내가 할 수 있는 것들은 다 해보고 싶다”며 남다른 음악 열정을 밝힌다.

이에 MC 김재환이 “아이돌 노래도 가능하시다고 들었다”라고 운을 떼자, 조항조는 “아이돌 노래도 멜로디가 마음에 들면 흥얼거리게 된다”면서 즉석에서 BTS의 ‘Dynamite'를 라이브로 선보인다.


박자에 몸을 맡긴 채, 트로트 느낌을 완전히 빼고 ‘Dynamite’를 부른 조항조의 파격 무대와 내공에 전 출연진들은 소름과 전율로 ‘엄지 척’을 연발한다. 나아가 조항조는 자신의 인생곡으로 김종환의 ‘존재의 이유’를 꼽으면서, 노래에 얽힌 특별한 사연을 털어놓아 모두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든다.

조항조가 털어놓는 애틋한 가족사와 소름을 유발하는 라이브 무대 등은 ‘예스터데이’ 10회에서 만날 수 있다.(사진=MBN)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