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방탄소년단, 오늘(23일) ‘아메리칸뮤직어워드’ 신곡무대 최초 공개…2관왕 오를까

2020-11-23 06:00:01

[뉴스엔 황혜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 제이홉, 지민, 뷔, 정국)이 신곡 무대를 최초 공개한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11월 23일(이하 한국시간) 열리는 미국 대중음악 시상식 '2020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2020 American Music Awards)'에서 새 앨범 'BE (비)' 타이틀곡 'Life Goes On'(라이프 고즈 온) 무대를 선보인다.

노미네이트된 부문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을지도 관심사다. 방탄소년단은 올해 '팝/록(Pop/Rock) 장르 페이보릿 듀오/그룹(Favorite Duo/Group)' 부문과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Favorite Social Artist)' 부문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앞서 '2018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 트로피를 처음 거머쥔 방탄소년단은 '2019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 이 부문의 트로피를 안아 한국 가수 최초 2년 연속 수상이라는 유의미한 기록을 남겼다. 이에 그치지 않고 '팝/록 장르 페이보릿 듀오/그룹'과 '투어 오브 더 이어(Tour of the Year)' 부문까지 3관왕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20일 기획 단계부터 제작 전반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완성한 신보 'BE'를 발매했다. 이번 앨범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달라진 현실과 마주한 전 세계 모든 음악 팬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전하는 음반이다.

'BE'는 21일 오전 기준으로 전 세계 90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1위에 올랐다. 타이틀곡 'Life Goes On'(라이프 고즈 온) 역시 전 세계 90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를 휩쓸었다.

방탄소년단은 '2020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를 시작으로 23일 미국 ABC 아침 뉴스 프로그램 '굿모닝 아메리카'(Good Morning America), 12월 5일 'MMA 2020', 12월 6일 '2020 MAMA', 25일 '2020 SBS 가요대전' 등에 연이어 출연하며 신곡 라이브 퍼포먼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