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살림남2’ 팽현숙 “이규석, 내 보호본능 일으켜” 사심 [결정적장면]

2020-11-22 06:00:02

[뉴스엔 서지현 기자]

팽현숙이 이규석에 대한 사심을
드러냈다.

11월 21일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이하 살림남2)에서는 글램핑을 떠난 김일우와 이범학, 이규석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일우는 어묵 전용 냄비를 준비하는 등 본격적인 글램핑 요리에 나섰다. 이어 김일우는 방황하는 이규석을 향해 "왜 그러고 있냐. 기타 치면서 음악으로 도와주라"고 주방에서 쫓아냈다.

이를 본 팽현숙은 "규석 씨는 약간 보호본능을 일으키는 것 같다. 내가 막 보호해주고 싶네"라고 말했다. 이에 최양락은 "할 줄 아는 게 없네"라고 질투했다.


이어 이규석은 김일우를 위해 기타를 치려고 했으나 손이 얼어 연주를 할 수 없었다. 이에 최양락은 "하는 게 없다"고 재차 일침을 가했다.

그러나 팽현숙은 "잘 생겼으니까 괜찮다. 일우 씨랑 동갑인데 누가 봐도 아들 같지 않냐"고 애정을 고백했다. (사진=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2')

뉴스엔 서지현 sjay0928@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