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박하선 ‘씨네타운’ 새 DJ 발탁 “그리웠던 라디오, 기쁘고 설레”(공식)

2020-10-19 08:59:50

[뉴스엔 박수인 기자]

배우 박하선이 '씨네타운
'의 새로운 DJ로 발탁됐다.

SBS 파워FM ‘씨네타운’은 영화계의 안팎의 다양한 소식을 전하며 많은 청취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프로그램. 박하선은 ‘씨네타운’의 새로운 DJ가 되어 심혜진, 공형진에 이은 또 다른 배우 DJ로 활약할 예정이다.

‘씨네타운’ 제작진은 “박하선은 따뜻한 감성에 맑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갖고 있는데다 라디오를 향한 애정까지 겸비해 훌륭한 DJ가 될 것”이라며 “청취자들에게 밝은 에너지를 전달하는 동시에 커피 한 잔하며 즐길 수 있는 편안한 시간을 만들어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박하선과 함께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박하선은 평소 라디오 DJ에 대한 꿈을 키웠지만 바쁜 스케줄 탓에 도전할 수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평소 ‘씨네타운’을 즐겨 듣는 애청자로서 놓칠 수 없는 기회라고 판단해 망설이지 않고 제안을 수락했다.


박하선은 소속사를 통해 “라디오가 그리웠다. 영화를 너무나 사랑하는 한 사람으로서, 평소 애청하던 ‘씨네타운’의 DJ를 맡게 돼 무척 기쁘고 설렌다”라며 “좋은 음악과 재미있는 영화 이야기로 오래오래 청취자, 게스트 분들과 소통하고 싶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오는 11월 2일부터 시작되는 '박하선의 씨네타운'은 매일 오전 11시부터 SBS 파워FM(107.7Mhz)과 고릴라를 통해 방송된다. (사진=키이스트 제공)


뉴스엔 박수인 abc15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