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엑소 카이 “하루에도 수십번씩 콘서트 하고싶다 생각해”

2020-10-19 08:47:27

[뉴스엔 박아름 기자]

엑소 카이가 바비 브라운 코리아
최초 남성 뮤즈가 되어 퍼스트룩 커버 2종을 장식했다.

카이는 10월 22일 발행하는 매거진 ‘퍼스트룩’을 통해 그간 패셔너블한 이미지와는 또다른 건강하고 아름다운 피부를 강조한 인물 중심의 화보를 선보였다.

극강의 클로즈업컷과 더불어 얇고 가벼운 의상, 이너 없이 연출한 슈트 룩 등으로 카이의 건강한 피부를 여지없이 드러냈다. 특히 흰 티셔츠나 화이트 셔츠, 베이지 니트 등으로 카이 본연의 깊이 있고 압도적인 매력을 발산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카이는 팬들과 함께하는 무대에 대한 열망을 표현했다. 카이는 "무대 그 자체도 정말 좋아하지만 무대를 특별하게 만들어 주는 것은 팬들이다. 팬들의 표정이나 환호성을 보고 들으면서 희열을 느끼고, 그 희열로 더욱 큰 에너지를 내고 감정선에도 잘 집중할 수 있다. 진짜 요즘엔 하루에도 수십 번씩 팬들과 함께하는 콘서트나 무대하고 싶다는 생각을 한다. 어서 생동감 있는 무대를 하는 날이 왔으면 한다"고 전했다.


스물일곱의 청춘 카이로서의 생각을 공유하기도 했다. 카이는 "요즘에는 하루하루를 즐기려고 노력하는 것 같다. 늘 오래 이 일을 하고 싶다. 앞으로 내가 행복할 수 있고 건강하게 살아갈 수 있는 방향에 대해서 생각한다"고 말했다. (사진=퍼스트룩 매거진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