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문정혁X유인나 ‘나를 사랑한 스파이’ 전 남편과 첩보전이라니

2020-10-15 09:05:54

[뉴스엔 박아름 기자]

‘나를 사랑한 스파이’가 달콤하고
짜릿한 로맨틱 첩보전을 예고했다.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나를 사랑한 스파이’(연출 이재진/극본 이지민) 측은 10월15일 전지훈(문정혁 분)과 강아름(유인나 분)의 기막힌 재회가 담긴 예고편을 공개했다.

‘나를 사랑한 스파이’는 비밀 많은 두 남편과 첩보전에 휘말린 한 여자의 스릴만점 시크릿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공개된 예고 영상은 전지훈과 강아름의 달콤한 입맞춤으로 시작한다. “이 순간을 위해서라면 평생 길에서 헤매도 좋다”는 전지훈의 내레이션이 설렘을 유발하지만, 이내 분위기가 급반전된다. 미소 짓는 그를 향해 “우리 옛날 생각하면서 웃을 일이 있니?”라는 강아름의 뼈 때리는 한 마디는 뜨겁게 사랑했지만 헤어질 수밖에 없었던 두 사람의 인연에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어진 영상 속, 뜻밖의 장소에서 포착된 전지훈과 강아름의 모습도 흥미롭다. 수사의 핵심 인물인 정보원을 만나기 위해 보안관으로 위장하고 파티에 참석한 전지훈. 서둘러 파티장을 뛰쳐나가는 강아름의 뒷모습을 주시하는 그의 묘한 시선이 호기심을 유발한다. “쇠심줄 같은 인연의 끈”으로 다시 얽히게 된 전지훈과 강아름의 기막힌 재회가 어떤 다이내믹한 시크릿 로맨스를 펼쳐낼지 기대심리를 자극한다.


전지훈이 찾는 정보원이자, 강아름의 친구인 안소피(윤소희 분)의 실종도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엉망이 된 몰골로 길을 헤매는 안소피와 그를 찾아 나선 두 사람의 긴박한 분위기가 스릴을 더한다. “책임지고 해결하겠다”라는 전지훈의 결연함과 “밤눈은 밝게, 입은 무겁게. 알지?”라는 강아름의 달콤한 경고가 짜릿한 로맨틱 첩보전의 시작을 알린다. 오토바이를 타고 어둠 속을 질주하는 두 사람의 모습 위로 더해진 “우리는 이렇게 다시 만났다. 우리의 사랑이 시작된 이 섬에서”라는 내레이션이 심박수를 한껏 높인다. 세상 둘도 없는 신박한 관계로 얽힌 이들의 시크릿 로맨스는 박진감 넘치는 액션, 반전을 거듭하는 스펙터클한 재미까지 더해져 차원이 다른 로맨틱 첩보물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예고 영상이 공개되자 각종 SNS와 포털사이트에서도 뜨거운 반응이 쏟아졌다. “베일 벗을수록 궁금하다”, “재회부터 신박”, “액션, 첩보, 로맨스까지 ‘꿀잼’ 풀패키지”, “문정혁, 유인나 케미 기대”, “전 남편과의 첩보전이라니! 콘셉트부터 신박”, “오랜만에 웃기고 귀여운 로코 등장”, “문정혁 후회남 완전 찰떡”, “첫방송 카운트다운 시작” 등 기대감 어린 반응을 보였다.

10월 21일 첫 방송. (사진=MBC ‘나를 사랑한 스파이’ 예고 영상 캡처)

뉴스엔 박아름 jami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