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사이코지만’ 서예지, 실종된 母=김수현 母 살인 알았다 ‘눈물’ [결정적장면]

2020-08-02 06:00:02

서예지가 김수현과의 악연을 알고 눈물 흘렸다.

8월
1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 13회(극본 조용/연출 박신우)에서 고문영(서예지 분)은 모친이 문강태(김수현 분) 모친을 살해한 사실을 알았다.

이날 방송말미 고문영 문강태 문상태(오정세 분)는 함께 괜찮은 병원에 갔다가 문상태가 그린 벽화에 나비가 그려져 있는 것을 보고 경악했다. 문상태는 “내가 그린 것 아닌데. 저거 우리 엄마 죽인 아줌마 옷에 묻은 나비”라며 패닉상태에 빠졌다.

고문영은 나비 위에 나비가 그려진 독특한 형태의 모친 브로치를 기억했고, 문상태는 “왜 저 나비가 저기 있지? 저 나비가 우리 엄마 죽였는데...”라고 거듭 말했다. 고문영은 실종된 제 모친이 문강태 모친을 살해한 범인이란 사실을 알고, 문강태에게 “아니야. 아니지? 어? 아니지?”라고 물으며 눈물 흘렸다.


고문영이 도망치듯 달려가자 문강태는 따라가 붙잡으며 “문영아, 제발...”이라고 말했지만 고문영이 “아니라고 말해”라고 요구하자 눈물만 흘렸다. 고문영은 “아니라고 말해!”라고 절규하는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더했다. (사진=tvN ‘사이코지만 괜찮아’ 캡처)

[뉴스엔 유경상 기자]뉴스엔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