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우아한’ 유준상, 송윤아에 커진 의심‥부부사이 흔든 배후 찾을까[어제TV]

2020-08-02 06:00:02

[뉴스엔 서유나 기자]

송윤아의 비밀을 의심하던 유준상이
자신의 과거 청첩장이 배달돼 오자 깜짝 놀랐다. 송윤아, 유준상을 흔드는 배후는 부부와 가까이에 있었다.

8월 1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우아한 친구들'(연출 송현욱, 박소연/극본 박효연, 김경선) 8회에서는 안궁철(유준상 분)이 남정해(송윤아 분)이 품은 비밀을 의심하기 시작했다.

이날은 남정해의 가족관계가 밝혀졌다. 남정해는 엄마의 기일을 맞아 납골당을 찾았다가 연을 끊은 부친과 마주했다. 부친은 상당한 재력가인 듯 회장님이라고 불렸다. 그리고 이 만남을 통해, 앞서 남정해가 주강산(이태환 분)에게 줄 5억을 아버지로부터 융통하려 했던 사실이 드러났다. 하지만 이와 별개로 남정해는 엄마를 자살로 몰로간 아버지를 증오했다.

남정해는 안궁철 및 그 가족에 자신을 고아로 소개했다. 남정해는 결혼식 당일 자신을 고아라고 손가락질 하는 하객들에 상처 받았지만, 자신을 감싸주는 남궁철 부모님에겐 큰 고마움을 느꼈다.

이후 남정해는 백해숙(한다감 분)의 가게 오픈식을 찾아 잔뜩 술을 마셨다. 남정해는 취해서 노래를 한답시고 무대에 올랐다가 떨어지기도 했는데, 이에 남궁철과 정재훈(배수빈 분)이 다급히 달려 나갔다. 남궁철은 자기보다 먼저 남정해에게 다가가 부축하려는 정재훈을 경계하며 본인이 안아 들었다.


하지만 함께 자리에 있던 강경자(김혜은 분)이 본인이 남정해를 챙기겠다고 나서며 안궁철은 정재훈과 술자리에 남게 됐다. 이후 안궁철은 정재훈과 함께 집으로 가는 길 충격적인 소리를 들었다. 정재훈이 "정해가 이런 날 아니면 언제 술을 마시겠냐"며 "오늘이 정해 엄마 기일"이라고 밝힌 것. 남의 입에서 가장 가까운 부인의 비밀을 듣게 된 안궁철은 충격에 헤어나오지 못했다.

이에 안궁철은 앞서 형사 조태욱(김승욱 분)으로부터 들은 말을 생각했다. 조태욱은 남정해가 사건 당일 다한 요양원에 다녀온 사실을 밝히며 "남정해 씨가 그날 블랙박스 영상을 삭제했다. 사실 부부 사이가 서로에 대해 다 아는 거 같지만 실제론 남보다 못한 경우도 있다. 아내 분에게 안궁철 씨가 아는 것보다 훨씬 더 많은 비밀과 과거가 존재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런 안궁철 앞엔 또 하나의 충격이 기다리고 있었다. 집 앞에 안궁철 자신의 이름이 적힌 웬 상자 하나가 놓여 있던 것. 그 안에는 안궁철과 남정해의 결혼식 청첩장 하나가 달랑 들어 있었다. 이는 모든 일의 배후가 자신의 정체를 알리는 힌트이기도 했다. 그리고 같은 시각 배후는 남정해, 안궁철의 대학시절 사진부터 결혼식 사진, 현재의 사진까지 전부 본인의 노트북에 보관하고 있었다. 이 일의 배후는 안궁철, 남정해와 꽤 가까운 사람이었다. (사진=JTBC '우아한 친구들' 캡처)

뉴스엔 서유나 stranger77@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