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한선화, 입 떡 벌어지는 수영복 화보 ‘세상 혼자 사는 몸매’

2020-07-22 18:01:01

[뉴스엔 김명미 기자]

한선화 화보가 공개됐다.


배우 한선화는 최근 필라테스S 8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Unforgettable Memories of Last Summer'라는 콘셉트로 화사하면서도 청량한 매력을 선보인 것.

코로나19로 해외여행은 물론 ‘집콕’ 생활에 익숙해지며 소소한 일상의 아름다움도, 여름의 낭만도 놓치고 사는 오늘. 우리 기억 가까이 머물고 있는 지난 여름을 추억하며, 오직 여름만이 가진 심상을 재해석했다.

계절 중 “여름과 가을을 좋아한다”고 말한 한선화는 “여름날 늦은 오후나 저녁, 날아다닐 듯 새털 같은 기분이 느껴지는 그 순간이 좋다”며 계절에 대한 자신만의 심상을 털어놓기도 했다. 이어 “햇볕이 쨍쨍한 카페 테라스에 앉아 막연히 해변을 바라보거나, 모래사장에 누워 한없이 너른 바다를 지켜보는 건 그대로 힐링이 되는 것 같다”며 여름날의 소회를 밝히기도 했다.


현재 SBS '편의점 샛별이'에서 유연주 역을 맡아 열연 중인 한선화는 “진정성을 디테일하게 살리기 위해 더 많이 노력하고 연구할 것”이라며 “연주는 선과 악으로 단순하게 구분 지을 수 없는 캐릭터인 만큼, 감정의 굴곡이 많아 그 감정선을 놓치지 않고 따라가려 최선을 다해 ‘연주’로 사는 것에 몰입하고 있다”고 캐릭터와 연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유연주를 통해 이루고 싶은 목표가 있느냐는 질문에는 “감정선이 깊은 역할이다 보니 굉장히 우울한 모습으로만 비칠 수 있는데, 이러한 가운데서도 즐거운 모습을 드러내며 내면의 다양한 컬러를 최대한 끌어내고 싶다”며 “어떠한 역할을 맡든지 평면적이기보단 입체적인 인물로 캐릭터를 완성해가는 게 목표이자 바람이다”라고 밝혔다.(사진=필라테스S)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