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살아있다’ 유아인 “작게나마 살아있단 느낌 만들어 드렸기를”

2020-07-01 08:53:07

[뉴스엔 배효주 기자]

'#살아있다' 유아인과
박신혜의 생존신고 영상 1탄이 공개됐다.

영화 '#살아있다'(감독 조일형)는 원인불명 증세의 사람들이 공격을 시작하며 통제 불능에 빠진 가운데, 데이터, 와이파이, 문자, 전화 모든 것이 끊긴 채 홀로 아파트에 고립된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생존 스릴러다.

7월 1일 공개된 생존신고 영상은 영화를 향한 관객들의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유아인과 박신혜가 직접 전하는 특별한 메시지로, '#살아있다'만의 신선한 설정과 컨셉을 녹여낸 총 3편의 영상이 릴레이로 공개될 예정이다.

개봉 8일째를 맞아 공개된 1탄 영상은 영화 속 유일한 생존자들과 직접 영상통화를 하는 듯한 셀카 컨셉으로 영화를 본 관객들에게 또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먼저 박신혜는 “힘든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극장에 찾아와주신 여러분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며 관객들을 향해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유아인은 “'#살아있다'가 여러분들에게 작게나마 시원한 느낌을 선사하고 살아있다는 느낌을 만들어드렸기를 바라는 마음”이라며 소망을 밝혔다.

또 유아인은 “여러분들 건강 늘 유의하시고 영화 '#살아있다' 앞으로도 계속 많이 사랑해주시길 바랍니다”라며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끝으로 유아인과 박신혜는 “저희 다음 생존신고도 많이 기대해주세요.”라며 내일(2일) 공개될 생존신고 영상 2탄을 예고해 궁금증을 자극했다.(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