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거짓말의 거짓말’ 이유리 첫 스틸, 범상치 않은 비주얼

2020-07-01 08:43:06

[뉴스엔 이민지 기자]

배우 이유리가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오는 9월 첫 방송 예정인 채널A 새 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극본 김지은/ 연출 김정권)은 입양된 친딸의 새엄마가 되기 위해 거짓 사랑을 시작하는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 서스펜스 멜로 드라마다.

이유리는 극 중 재벌가 며느리에서 한순간에 남편 살해범이 되는 지은수로 변신한다. 교도소에서 낳은 아이가 입양된 것을 알고 새엄마가 되기 위해 거짓 사랑도 불사하며 절절한 모성을 드러낼 예정이라고.

7월 1일 공개된 스틸은 재벌가 며느리의 차림새로 보기 어려운 모습이다. 낡은 카키색 점퍼와 모자부터 바지까지 올블랙의 패션은 세련됨과는 거리가 먼, 마치 시선을 피하려는 듯한 스타일로 의도한 느낌을 주고 있다.


허름한 옷차림의 이유리는 변두리 낡은 건물에서 굳게 닫힌 유리창문을 두드리며 애타게 누군가를 찾고 있어 어떤 사연이 있을지 궁금증이 쏠린다. 더구나 주위의 시선을 의식한 듯한 표정이라 무언가 다급한 상황이 벌어지고 있음을 짐작케 한다.

전매특허 악녀 연기로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가진 이유리가 ‘거짓말의 거짓말’에서는 전작들과 차별화되는 연기 변신을 시도한다고. 공개된 스틸에서 느껴지는 이유리만의 연기 아우라가 어떻게 발산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9월 방송 예정. (사진=래몽래인 제공)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