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화양연화’ 유지태-이보영 불륜 소문, 두 아들 싸움되나 [결정적장면]

2020-05-24 06:00:01

유지태 아들과 이보영 아들이 불륜 소문에 주먹다짐을
예고했다.

5월 23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화양연화-삶이 꽃이 되는 순간’ 9회(극본 전희영/연출 손정현)에서 한재현(유지태 분)과 윤지수(이보영 분)는 아들 학교에서 마주쳤다.

한재현은 아들 한준서(박민수 분)를 만나기 위해 학교로 찾아갔고, 윤지수도 아들 이영민(고우림 분)을 만나기 위해 학교로 찾아갔다. 한재현과 윤지수는 서로를 아는 척도 하지 않았지만 학부모들이 두 사람을 보고 수군거렸다.

한재현 아내 장서경(박시연 분)이 이미 학부모들 사이에 윤지수가 남편을 홀렸다고 소문낸 탓. 학부모들은 아이들 앞에서도 경솔하게 “영민 엄마, 준서 아빠 뭐 있는 거냐. 주말에 학교에서 봤는데 두 사람 눈빛이 심상치 않더라”고 입을 놀렸다.


이후 이날 방송말미 예고편을 통해서는 한준서가 이영민에게 주먹을 날리며 “다 네 엄마 때문이다”고 소리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한준서 이영민까지 한재현 윤지수의 불륜 소문을 알고 갈등 폭발하는 모습이 암시되며 긴장감을 끌어올렸다. (사진=tvN ‘화양연화’ 캡처)

[뉴스엔 유경상 기자]뉴스엔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