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안미나, 새 소속사 생겼다 “새로운 시도 원해”

2019-12-05 08:23:08

[뉴스엔 박아름 기자]

배우 안미나가 카라멜이엔티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카라멜이엔티 측은 12월5일 "배우 안미나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연세대학교 철학과 출신 안미나는 2005년 MBC 드라마 ‘내 이름은 김삼순’으로 데뷔, 다양한 작품에서 자신만의 캐릭터를 살리며 인지도를 쌓아온 배우다. 또 연기활동 외 생활 속에 묻혀있는 철학적 요소를 책으로 출간, 작가로도 활동하는 이색 뇌섹녀다.

카라멜이엔티 황주혜 대표는 전속계약 체결과 관련, “안미나 배우는 엔터테이너 재능과 연기부터 예능까지 맡은 역할을 완벽히 소화해내는 아티스트다. 배우로서 단단한 입지를 다지고 새로운 캐릭터와 시도를 원하는 만큼 물심양면 지원해 좋은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새 소속사와의 계약 체결로 새로운 시작을 알린 배우 안미나는 예능 및 드라마를 통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카라멜이엔티에는 배우 성기윤, 정영주, 박동하, 박근록, 이경욱, 고동옥, 한지원, 이재인이 소속돼있는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다. (사진=카라멜이엔티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