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임신’ 이상미 “입덧 심해 5㎏ 빠져, 태교 잘하고 있겠다”(전문)

2019-12-05 08:16:04

[뉴스엔 박수인 기자]

익스 출신 이상미가 임신 축하에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상미는 12월 5일 개인 인스타그램에 초음파 사진, 영상을 게재하며 임신 근황을 알렸다.

이상미는 "많은 축하 감사드립니다. 근래 다들 저더러 살이 왜 이렇게 빠졌냐고 어디 아프냐고 하셨는데 임신 초기에 입덧이 너무 심해서 살도 5kg이나 휙 빠지고 태아도 안정을 찾지 못해서 위험한 순간들이 많았어요. 걷는 것도 조심 조심. 어찌나 마음 졸이며 하루 하루를 보냈던지. 이랬던 이든(태명)이가 이제는 건강하게 쑥쑥 자라서 21주를 향해 가고 있답니다"고 알렸다.

임신 후 출연 중이던 프로그램에서 하차하게 된 이상미는 "급하게 하차하면서 저도 너무 눈물이 났지만 그땐 진짜 우리 이든이를 어떻게든 배에 꼭 붙어있게 해야겠다는 생각 뿐이었어요"라며 "내년 4월까지 몸도 건강, 마음도 건강하게 태교 잘 하고 있을게요"라고 전했다.

한편 이상미는 지난 11월 23일 연하의 회사원과 결혼했다.

다음은 이상미 SNS 글 전문이다

많은 축하 감사드립니다. 근래 다들 저더러 살이 왜이렇게 빠졌냐구 어디 아프냐구 하셨는데 임신초기에 입덧이 너무 심해서 살도 5kg이나 휙 빠지구, 태아도 안정을 찾지 못해서 위험한 순간들이 많았어요.. 걷는것도 조심조심×10000

어찌나 맘졸이며 하루하루를 보냈던지..

이랬던 이든이가!! 이제는 건강하게 쑥쑥자라서 21주를 향해가고 있답니다. 안정적으로 잘 자랄때까지 솔직하게 오픈해서 말씀드리지 못했던 점 죄송합니다. 그리고 그런 저를 쉴 수 있도록 배려해주고 응원해주신 tbs <더룸> tbs <라디오를 켜라 정연주입니다> KBS <김원준의 라디오스타> 제작진분들, 언니오빠들 정말 감사드려요.

급하게 하차하면서 저두 너무 눈물이 났지만 그땐 진짜 우리 이든이를 어떻게든 배에 꼭 붙어있게 해야겠다는 생각 뿐이었어요.. 응원해주신 여러분께도 감사드리고 내년 4월까지 몸도 건강, 마음도 건강하게 태교 잘 하고 있을게요~

엄마 '서울 대구' 왔다갔다하면서 녹화하는데에도 잘 버텨주고있는 우리 이든이두 고마워.

감사합니다. 이제 저도 엄마 20주차. 20주 오기까지 너무 힘들었어. 벅차고 가슴 가득해지는 기분. 오직 건강. 힘내자 우리 가족

(사진=이상미 인스타그램)

뉴스엔 박수인 abc159@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