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이동욱 “토크쇼 섭외받고 공유와 가장 먼저 상의”

2019-12-04 22:37:11

이동욱 토크쇼 첫 게스트로 공유가 출연했다.

12월
4일 첫방송 된 SBS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첫 게스트는 공유였다.

이동욱은 첫 게스트 공유를 소개하며 “드라마가 끝난 지 오래 됐지만 사석에서는 계속 깨비라고 부르고 있다. 오늘만큼은 공유씨라고 불러보겠다”고 말했다. 공유도 “저도 어색하지만 최선을 다해 동욱씨라고 부르겠다”고 답했다. 두 사람은 평소 서로를 ‘깨비’ ‘동승’이라고 부른다고.

이동욱은 “토크쇼 섭외 왔을 때 가장 먼저 상의한 사람이 공유씨다”고 말했고, 공유는 “저희가 사석에서 둘이서 술 한 잔할 때 이야기를 꺼내더라. 이름 내걸고 토크쇼 진행이 꿈이었다고 하기에 내가 게스트로 나가야 하나? 농담 삼아 한 이야기가 현실이 됐다”고 답했다. 이동욱이 “농담이었냐”고 묻자 공유는 “진짜 이럴 줄은 몰랐다”고 대답했다.


이동욱은 “어떤 심경의 변화가 생겼냐, 예능활동을 하겠다든가?”라고 물었고, 공유는 “심경의 변화까지는 아니고 그 전에 이런 자리 잘 못 나왔던 건 재미있는 사람이 아니라 할 이야기가 없다고 생각했다”고 대답했다. (사진=SBS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캡처)

[뉴스엔 유경상 기자]뉴스엔 유경상 yooks@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