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신의한수:귀수편’ 4일만 100만 돌파..권상우 기쁨의 물구나무까지(공식입장)

2019-11-10 19:01:02

[뉴스엔 배효주 기자]

'신의 한 수: 귀수편&#
039;이 개봉 4일째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11월 10일 영화 '신의 한 수: 귀수편'(감독 리건)이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는 전편 '신의 한 수'(2014)와 같은 속도이자, 2017년 688만 관객을 동원하며 범죄 액션 장르 최고의 흥행작에 오른 '범죄도시'와도 같다. 또한 2019년 상반기 범죄액션 장르 최고 흥행작 '악인전', 역대 11월 개봉 범죄액션 장르 최고 흥행작 '꾼'(2017)과도 타이 기록이다.

이처럼 '신의 한 수: 귀수편'은 파죽지세 흥행으로 대한민국 시리즈 영화의 새로운 흥행 계보를 만들며 뜨거운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다. 특히 주연 권상우는 영화 '탐정' 시리즈와 함께 시리즈 영화에 강한 면모를 보여줘 눈길을 끈다.


이에 '신의 한 수: 귀수편' 배우들은 100만 관객 돌파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인증샷을 공개했다. 귀수 역의 권상우는 영화 속 명장면인 물구나무서기로 숫자 1을 표현, 김희원, 김성균, 허성태, 우도환, 원현준, 리건 감독은 숫자 0을 만들어 100을 구현했다.

한편 '신의 한 수: 귀수편'은 바둑으로 모든 것을 잃고 홀로 살아남은 ‘귀수’가 냉혹한 내기 바둑판의 세계에서 귀신 같은 바둑을 두는 자들과 사활을 건 대결을 펼치는 범죄액션 영화다.(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배효주 hyo@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