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날 녹여주오’ 인간 사이다 전수경, 격한데 매력있네

2019-10-13 08:31:12

[뉴스엔 박아름 기자]

배우 전수경이 tvN 토일드라마
‘날 녹여주오’(연출 신우철/극본 백미경)에서 외강내강 캐릭터로 등극했다. 화려한 외모에 솔직한 언변으로 보는 이들마저 뼈아프게 만든 것.

지난 10월12일 방송된 ‘날 녹여주오’ 5회에서는 마동주(전수경 분) 가족과 고미란(원진아 분) 가족이 모여 이야기를 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고유한(박충선 분)의 말에 화가 난 동주는 “어머, 어르신! 그 얘긴 안 해도 될 소리 같네요”라며 발끈하며 “막말로 우리 오빠가 강제로 얼렸어요?”라고 그의 말을 맞는 말로 맞받아치는 것은 물론, 동찬(지창욱 분) 또한 실험의 피해자라며 벌떡 일어나 화를 내는 모습으로 동주네 가족들의 입장을 속 시원하게 대변 시켜줘 안방극장에 통쾌함을 안겼다.


또한 20년 전 동찬의 실종 사건을 조사했던 백형사(이도엽 분)에게 황박사(서현철 분)가 자신의 집에 있다는 것을 알려준 대목은 핵폭탄급으로 단 순간에 시청자들과 백형사를 얼어붙게 하기도.

이로써 배우 전수경은 외모부터 목소리까지 완벽한 ‘마동주’ 캐릭터를 그려내 시청자들의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회를 거듭할수록 더 돋보이는 新 캐릭터로 앞으로도 극에 어떤 영향을 줄지 관심이 날로 커지고 있다. (사진=tvN '날 녹여주오' 캡처)

뉴스엔 박아름 jamie@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