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배가본드 이승기X배수지 총격 피습 위기‥TF팀까지 해체[어제TV]

2019-10-13 06:00:01

[뉴스엔 이하나 기자]

이승기, 배수지, 신성록이 또
다시 위기에 놓였다.

10월 12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배가본드(극본 장영철 정경순/연출 유인식)’ 8회에서는 제시카 리(문정희 분) 측의 사주를 받은 테러범들에게 위협을 받게 된 차달건(이승기 분), 고해리(배수지 분), 기태웅(신성록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차달건은 국정원 드론을 피할 곳을 물색하던 중 생수병이 가득 쌓인 집을 보고 김우기의 은신처라고 확신했다. 집 곳곳을 뒤지던 차달건은 자신에게 총구를 겨누는 김우기와 대치했고, 격투 끝에 김우기를 잡는데 성공했지만 출동한 모로코 현지 경찰들에 의해 체포됐다.

뒤늦게 도착한 기태웅은 차달건의 모습을 보고 깜짝 놀랐다. 경찰들에게 김우기의 신변을 인도해줄 것을 요청했지만 거절 당했고, 이에 기태웅은 고해리를 경찰서로 소환했다.

기태웅은 독단적으로 행동한 고해리를 문책했다. 고해리는 “저한테 무능하고 사명감도 없다고 하셨죠. 팀장님 판단 틀리셨다. 그거 증명한게 잘못된 거냐. 팀장님 지금 보고서 작성하실 거 걱정하시는 거 아니냐. 저와 차달건이 김우기 잡는데 선배들이 들러리 섰다 아니냐”고 반발했고, 기태웅은 “내가 보고 싶었던 건 네 능력이 아니라 신뢰다. 나와 팀원들이 너한테 목숨을 맡겨도 되는지. 넌 내 팀원으로서 자격이 없다. 실격이다”고 지적했다.

옆에서 듣고 있던 차달건은 고해리를 감싸며 기태웅과 대립했다. 차달건은 “물에 빠진 놈 건져줬더니 보따리 내놓으라는 심보네. 솔직히 해리가 없었으면 잡을 수 있었겠냐”고 지적했고,기태웅은 “한번만 더 주제넘은 짓 하면 그땐 너 가만 안 둬”라고 경고했다.

윤한기(김민종 분)는 국정원장 안기동(김종수 분)을 불러 “VIP는 FX사업 존엔마크사와 해야 도움이 된다고 생각한다. VIP한테는 이보다 최악의 상황은 없다. 지금 수사를 맡고 있는 TF팀 전면 교체해라”고 명령했다.


안기동은 “그말인 즉 저한테 진실을 덮자? 당신 제정신이야?”라고 반발했고, 그곳에 민재식(정만식 분)까지 나타나자 “아주 단단히 돌았어. 악의 축이 이렇게 연결되는구만”이라고 격분했다. 그러나 윤한기의 말처럼 대통령 정국표(백윤식 분) 역시 “당신이 과로를 해줘야 내가 편할텐데”라고 압박했고, 안기동은 자신의 안위를 위해 윤한기의 지시를 따르기로 했다.

기태웅, 고해리, 차달건은 김우기 취조를 시작했다. 김우기는 비행기 테러 사주 배후를 묻는 질문에도 모르쇠로 일관하려 했다. 그때 김우기는 발작을 일으켰고, 기태웅이 투약 중이던 진통제가 김우기를 살릴 유일한 방법이었다.

차달건은 기태웅에게 주사기를 뺏어 김우기를 협박했다. 이에 달려든 기태웅과 차달건은 몸싸움을 벌였고, 떨어진 주사기를 주운 고해리는 고민 끝에 김우기를 협박해 존엔마크사 부사장 마이클로부터 비밀 계좌로 50억을 받았다고 고백했다.

국정원 사람들은 김우기를 한국으로 데려가기 위해 공항으로 향했다. 차달건과 고해리를 괘씸하게 여겼던 기태웅은 두 사람에게 따로 공항으로 오라고 지시했고, 두 사람은 택시를 타고 뒤따랐다. 그러던 중 고해리와 차달건은 공사 때문에 통제하는 경찰 때문에 국정원 사람들과 멀어졌다. 그때 기태웅 일행은 릴리(박아인 분)와 김도수(최대철 분)이 파놓은 함정에 빠졌고, 총격 피습을 당했다.

총격에 국정원 사람들은 대부분 사망했고 김우기 역시 다리에 총상을 입었다. 멀리서 총소리를 들은 차달건은 급히 고해리와 함께 뒤쫓아 갔고, 기태웅과 김세훈(신승환 분), 김우기를 차에 태워 피신시켰다.

현지 경찰 역시 제시카 리의 편이라는 것을 직감한 기태웅은 한국대사관으로 이동했다. 기태웅은 영상통화로 의사의 도움을 받아 김우기의 응급 수술을 진행했다. 무사히 수술을 마친 것 같았지만 김우기는 과다 출혈로 발작을 일으켰다. 수혈을 받아야 하는 상황에서 차달건은 김우기가 O형이라는 말에 자신이 수혈을 하겠다고 자처했다. (사진=SBS '배가본드' 방송 캡처)

뉴스엔 이하나 bliss21@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