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배틀트립’ 김다현, 나무지렁이회 덥석 시식 “처음 먹어보는 맛”[오늘TV]

2019-10-12 16:25:30

[뉴스엔 박소희 기자]

배우 김다현이 나무지렁이회를
시식했다.

10월 12일 방송되는 KBS 2TV '배틀트립'에는 박연수-송지아 모녀와 배우 고주원-김다현이 여행 설계자로 출격하는 가운데, 두 팀은 같은 여행지인 팔라완을 다른 컨셉과 코스로 찾아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금주 방송에서는 미모의 모녀 박연수-송지아 여행기에 이어, 남남(男男)케미 터지는 고주원-김다현의 팔라완 여행기가 공개된다.

이 가운데 김다현이 음식마저 액티브한 팔라완 여행 코스를 설계해 관심을 높이고 있다. 김다현은 "일생에 한번 경험해 볼까 말까 한 와일드한 음식을 준비했다"며 고주원을 현지 식당으로 이끌었다. 이에 등장한 음식은 팔라완에서는 접하기 쉽지만 우리에게는 다소 생소한 악어와 나무지렁이 요리였다.


이때 김다현은 나무지렁이회를 덥석 들어올렸고, 끝이 보이지 않는 나무지렁이의 길이에 입을 다물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하지만 이내 나무지렁이회를 입에 넣고 씹기 시작한 김다현은 "처음 먹어 보는 맛"이라며 나무지렁이회의 식감과 맛에 대해 세세한 묘사를 쏟아냈다고 전해져 궁금증이 고조된다.

그런가 하면 고주원-김다현은 성인 남성 두 명이 배 부르게 먹어도 단돈 5만원인 해산물 파티를 예고해 기대감을 자아낸다. 갈릭버터 랍스터부터 칠리 크랩까지 먹음직스러운 해산물 요리가 시청자들의 군침을 자극할 예정. 특히 고주원은 양손 먹방을 펼치는 한편, 아이 셋 아빠인 김다현은 "가족들과 랍스타 먹으면 나한테까지 잘 안 온다"며 감탄의 먹부림을 펼쳤다는 전언이다.

'배틀트립'은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된다.(사진=KBS 2TV '배틀트립')

뉴스엔 박소희 shp6400@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