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미우새’ 김종국, 천적 유세윤 母 집 방문해 진땀 뻘뻘 흘린 사연

2019-10-12 10:41:01

[뉴스엔 지연주 기자]

가수 김종국이 극강의 앙숙 케미를
뽐내는 개그맨 유세윤의 어머니 댁에 방문해 예상치 못한 위기를 맞는다.

10월 13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유세윤의 초대로 유세윤 어머니의 집을 방문한 김종국의 모습이 담긴다.

지난번 김종국은 터보와 UV의 콜라보 그룹 ‘터브이’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에서 역대급 웃음을 선사한 바 있다. 이에 유세윤은 보답하기 위해 김종국을 어머니 댁으로 초대했다.

이날 김종국은 사소한 거 하나도 버리지 않고 소중히 간직하는 세윤 어머니의 남다른 수집 클래스에 깜짝 놀랐다. 김종국의 눈을 사로잡은 것은 유세윤이 어린 시절에 썼던 일기장과 편지였다. 유세윤이 어버이날을 맞아 쓴 편지가 공개되자 김종국은 물론, 스튜디오의 母벤져스까지 초토화됐다는 후문.


한편, ‘김종국 담력훈련’으로 종국을 여러 번 폭발하게 했던 유세윤은 이날 역시 어머니에게 특별한 제안을 해 모두의 입을 떡 벌어지게 만들었다. 바로 유세윤의 어머니까지 합세한 ‘모자 담력 훈련’ 으로 김종국의 혼을 또다시 쏙 빠져나가게 만든 것.

유세윤과 김종국의 못 말리는 앙숙 케미는 식사 자리에서도 계속 됐다. 유세윤의 어머니를 사이에 두고 유세윤과 김종국의 아슬아슬한 식사 자리가 이어져 보는 이들에게 긴장감을 자아냈다. (사진=SBS 제공)


뉴스엔 지연주 playing@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