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놀면뭐하니’ 유재석, 태진아 추천 매니저 덕 트로트계 성공 데뷔하나[오늘TV]

2019-10-12 09:40:35

[뉴스엔 지연주 기자]

유재석이 유산슬 이름으로 트로트
가수로서 성공적으로 데뷔할 수 있을까.

10월 12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뽕포유’에서는 신인가수 유산슬(유재석 분)의 본격적인 데뷔 앨범 작업 현장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유산슬의 첫 데뷔 무대를 이끈 가수 태진아-진성-김연자-작곡가 김도일이 중국집에 모인 모습이 포착됐다. 특히 유산슬의 성공적인 데뷔 무대를 가장 가까이에서 본 진성은 유산슬에 대한 극찬을 쏟아내며 데뷔 앨범 제작에 대한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다.

이어 태진아도 “산슬이는 누가 제작해도 대박!”이라며 김도일과 함께 의견을 모아 유산슬이 모르는 ‘유산슬 성공 데뷔’를 위한 회사 설립부터 앨범 콘셉트, 한류 진출 계획 등 앞으로의 빅픽처를 그리는 모습이 공개될 예정이다.


또한 이들은 유산슬에게 트로트계 전설의 매니저를 추천하며 전폭적인 지지를 보냈는데, 엄청난 체력왕이라는 매니저의 정체에 유산슬은 몸 둘 바를 몰라했다고 해 과연 그 주인공은 누구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그런가 하면 오늘 방송에서 본격적인 앨범 작업에 나선 유산슬의 데뷔 앨범 자켓 촬영 현장도 공개될 예정으로 기대를 모은다. 유산슬은 ‘흥탄유산슬’ 컨셉으로 진행된 촬영에서 ‘사랑의 초인종’의 주인공인 설하윤의 도움을 받았는데, 손 끝-발 끝-눈 끝, 일명 ‘쓰리 끝’ 포즈를 취하며 뽕필에 흠뻑 젖은 유산슬의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안동역에서’로 첫 데뷔 무대를 성공리에 마치고 자신도 모르게 본격적인 데뷔 앨범 작업에 투입된 유산슬의 모습은 이날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뽕포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MBC 제공)


뉴스엔 지연주 playing@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