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한보름 “25살 늦은 데뷔 탓 스트레스로 원형탈모, 술→취미로 풀었다”

2019-09-13 18:03:48

[뉴스엔 지연주 기자]

배우 한보름이 다양한 취미 활동을
갖게 된 계기를 밝혔다.

9월 13일 방송된 SBS ‘수작남녀-CRAFTSMAN’에서는 애견미용부터 그림까지 다양한 취미활동을 공개하는 한보름의 모습이 담겼다.

한보름은 “내가 25살, 늦은 나이에 데뷔했다. 그때 스트레스를 많이 받아서 원형탈모까지 올 정도였다”고 토로해 좌중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보름은 “처음엔 술을 마셨다. 그런데 술이 스트레스를 해소해주지 않더라. 그때부터 취미활동을 시작했다. 현재 바리스타 자격증, 애견미용 자격증, 스쿠버 다이빙 자격증을 갖고 있다. 꽃꽂이도 하고 캘리그라피도 한다”고 설명했다. (사진=SBS ‘수작남녀-CRAFTSMAN’ 캡처)


뉴스엔 지연주 playing@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