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박명수 “시집살이 전근대적 발상, 내 부모 내가 책임진다고 생각해야”

2019-09-13 11:05:23

[뉴스엔 지연주 기자]

개그맨 박명수가 명절 가족 갈등에
대한 소신을 밝혔다.

박명수는 9월 13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 추석 가족 갈등 해결법을 제시했다.

박명수는 "시집살이라는 말은 전근대적 발상이다. 요즘 그런 게 어딨냐. 매스컴에서 나오는 심각한 고부갈등 모습들이 오히려 서로를 방어적으로 나오게 하는 것 같다"고 솔직하게 말을 꺼냈다.


박명수는 "시어머니-며느리 사이의 갈등, 처가에서의 어색함 등 가족 갈등의 해결책은 '내 부모는 내가 마크한다고 생각하는 것'이다"고 밝혔다. 박명수는 "즐거운 연휴를 위해 서로 배려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사진=뉴스엔DB)


뉴스엔 지연주 playing@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