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박해수 “목도리 6개 동시에 선물받아” 아이돌 뺨쳤던 과거 학창시절[결정적장면]

2019-09-13 06:00:01

[뉴스엔 박아름 기자]

박해수가 학창시절 예쁘장한
외모 덕에 인기가 많았다고 밝혔다.

배우 박해수는 9월12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 시즌4'(이하 해투4)에서 학창시절 인기에 대해 언급했다.

분당중앙고 출신의 박해수는 학창시절 사진을 깜짝 공개해 놀라움을 선사했다. 아이돌 뺨치는 비주얼을 자랑했던 박해수는 학창시절 여학생들 사이에서 뜨거운 인기를 누렸다고.

박해수는 "고등학교 때 목도리 6개를 동시에 선물 받은 적도 있었다"며 "내 생일이 겨울이었다. 날 좋아했는지 모르겠지만 그랬던 친구들이 목도리를 선물해줬다. 내가 앞문으로 들어가면서 목도리를 받았는데 뒷문으로 또 목도리를 받아서 가기도 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박해수는 "우리 고등학교가 신기한 게 연예인 선배님들이 좀 있으셨다. 김재원 씨가 있었고, 같은 반 짝꿍이었다. 위에는 이수영 선배님이 계셨다. 연극부 선배님이셨고, 위에 조여정 선배님도 계셨다"고 회상했다.

이에 분당 출신 조윤희는 "분당에 연예인이 굉장히 많았다"며 "난 평범했다"고 공감했다.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 시즌4' 캡처)



뉴스엔 박아름 jamie@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