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박봄 히든카드는 치타, 컴피티션 최강자 등장에 단체 열광 ‘퀸덤’[결정적장면]

2019-09-13 06:00:01

[뉴스엔 이하나 기자]

래퍼 치타가 박봄의 히든카드로
깜짝 등장했다.

9월 12일 방송된 Mnet ‘퀸덤’에서는 두 번째 경연 ‘커버곡 대결’ 무대가 공개됐다.

첫 번째 경연에서 5위에 올라 충격에 빠진 박봄은 다양한 퍼포먼스를 준비해 오는 다른 팀을 상대하기 위해 히든카드를 섭외하기로 결정했다.

박봄은 함께 무대에 오를 사람에 대해 철저히 함구했다. 자신의 사무실을 찾아온 (여자)아이들의 질문에도 박봄은 “비밀이야”라고 답하며 궁금증을 자극했다.

이후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박봄은 “컴피티션의 최강자다. 무대를 찢을 것 같다”라고 기대감을 보였다.

철저한 보안 속에 리허설이 진행됐고, 다른 출연자들은 본 무대를 통해 박봄이 섭외한 아티스트의 정체를 확인했다.


박봄은 강렬한 붉은색 의상을 입고 (여자)아이들의 ‘한’을 열창했다. 박봄은 특유의 호소력 짙은 음색으로 분위기를 압도하기 시작했다. 이때 무대에는 피처링을 맡은 치타가 등장했다.

치타의 모습을 본 다른 팀 출연자들은 일제히 경악했다. 특히 ‘한’의 원곡자이자 ‘프로듀스101’을 통해 치타와 인연을 맺은 (여자)아이들 소연은 “와 치타 선생님이다”라고 반가워했다.

무대를 마친 박봄은 치타에게 “어떻게 감사를 전해야 할지 모르겠다. 앞으로 친해지자”며 치타에게 식사를 대접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상위권에는 있을 것 같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사진=Mnet '퀸덤' 방송 캡처)

뉴스엔 이하나 bliss21@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