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뉴이스트-세븐틴 측 “악플러 3차 고소 완료, 앞으로도 엄중 대응”(공식입장 전문)

2019-08-16 16:19:10

[뉴스엔 이민지 기자]

플레디스가 소속 아티스트 악플러
고소 진행 사항을 알렸다.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는 8월 16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소속 아티스트 명예훼손 관련 진행 사항 안내글을 게재했다.

플레디스 측은 "플레디스의 법률 관련 업무를 대리하고 있는 법무법인(유) 지평에서는 플레디스의 자체 모니터링한 자료 및 팬 여러분들께서 제보해 주신 PDF 파일 등을 토대로 면밀히 법무 검토를 마치고,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명예훼손) 등 혐의로 총 3차까지 고소 고발 접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경찰 소환 조사가 일부 진행되었고 앞으로도 추가 경찰 소환 조사가 진행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을 하여 심각한 법 위반 문제가 있는 경우 선처 없이 모든 가능한 법률적 조치를 취해 합의 없이 엄중하게 대응할 예정"이라고 알렸다.

플레디스에는 애프터스쿨, 오렌지캬라멜, 뉴이스트, 한동근, 세븐틴, 프리스틴 등이 소속돼 있다.

다음은 플레디스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입니다.

먼저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이하 플레디스) 소속 아티스트를 진심으로 아끼고 응원해 주시는 팬 여러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당사는 앞서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소속 아티스트에 대한 악의성 짙은 비방, 무분별한 허위 사실 유포 등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한 네티즌 (글 작성자 및 유포자)에 대해 법적으로 강경하게 대응할 것임을 공지한 바 있습니다. 현재 해당 건에 관한 법적 고소 고발은 아래와 같이 진행되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플레디스의 법률 관련 업무를 대리하고 있는 법무법인(유) 지평에서는 플레디스의 자체 모니터링한 자료 및 팬 여러분들께서 제보해 주신 PDF 파일 등을 토대로 면밀히 법무 검토를 마치고,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명예훼손) 등 혐의로 총 3차까지 고소 고발 접수를 완료하였습니다.

소속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한 네티즌들을 대상으로 현재 경찰 소환 조사가 일부 진행되었고 앞으로도 추가 경찰 소환 조사가 진행될 예정인 바, 플레디스 및 소속 아티스트들은 적극적으로 수사에 협조할 예정입니다.

플레디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서 공지한 대로,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을 하여 심각한 법 위반 문제가 있는 경우 선처 없이 모든 가능한 법률적 조치를 취해 합의 없이 엄중하게 대응할 예정입니다.

다시 한 번 당사 소속 아티스트를 사랑해주시고 아껴 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의 말씀드리며 변함없이 따뜻한 격려와 응원을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사진=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뉴스엔 이민지 oing@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