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맛있는녀석들’ 문세윤, 사비 털어 제작진 간식차 조공 “촬영중단까지”[오늘TV]

2019-08-16 09:59:21

[뉴스엔 황혜진 기자]

코미디언 문세윤이 통 큰 연예인임을
입증했다.

8월 16일에 방송될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에서 스태프들을 위해 간식차를 조공한 문세윤의 모습이 공개된다.

문세윤은 지난 방송에서 쪼는 맛 게임의 주인공으로 걸렸고, 이에 김민경이 소유하고 있던 ‘한입만 면제권’을 가져오는 대신 사비로 ‘간식 차’를 쏘기로 약속했다.

그런데 16일 방송에서 문세윤은 당시 공약을 지키기 위해 간식 차를 준비했고, 자신의 얼굴까지 내건 현수막과 스티커를 제작해 제대로 약속을 실천했다.

사비를 털어 마련한 간식차에는 샌드위치와 마카롱, 각종 음료까지 준비되어 있었고, 직접 세팅까지 도와 제작진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에 문세윤은 “자기 돈으로 간식 차 부르는 유일한 연예인이다”라며 셀프디스로 웃음을 안긴 후 “한 입만 면제권이 자칫 종이 쪽지에 불과할지 모르나 멤버들에겐 진정성 있는 의미다”라고 말해 먹방에 대한 열의 보였다.


한편 이날 제작진은 출연자들에게 복수 아닌 복수로 또 한번 웃음을 안겼다.

스태프가 아닌 유민상, 김준현, 김민경은 음료수 이외의 간식은 먹을 수 없다는 것이 이날 규칙이었던 터라 오프닝 녹화 중에도 제작진의 먹방은 계속됐고, 이에 촬영이 중단되는 해프닝도 있었다는 후문.

스태프들과 기념 포토타임을 가지며 최상의 팬 서비스를 제공한 문세윤의 모습은 이날 오후 8시 코미디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코미디TV 제공)

뉴스엔 황혜진 blossom@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