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현쥬니, 이태곤 지소연과 한솥밥 “왕성한 활동 할 것”(공식입장)

2019-08-16 08:38:38

[뉴스엔 박아름 기자]

배우 현쥬니가 라마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라마엔터테인먼트 측은 8월16일 현쥬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라마엔터테인먼트에는 현재 이태곤, 유하복, 지소연 등이 소속돼 있으며 현쥬니가 가세해 더욱 탄탄한 라인업을 구축하게 됐다.

현쥬니는 “배우들을 위한 체계적인 시스템과 인프라가 구축된 곳에서 함께 하게 되어서 매우 기쁘다.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을 게을리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라마엔터테인먼트 측은 “최근 영화, 드라마에서 명품 연기를 선보여 온 현쥬니와 소중한 인연을 맺게 되어 기쁘다. 더욱더 좋은 배우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현쥬니는 2008년 MBC ‘베토벤 바이러스’로 데뷔해 드라마 ‘아이리스’, ‘나는 전설이다’, ‘태양의 후예’, 영화 ‘국가대표’, ‘하늘과 바다’, ‘반창꼬’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명품 배우’로 이름을 알려왔다.

MBC ‘복면가왕’을 비롯한 ‘신의 목소리’, ‘판타스틱 듀오’ 등 음악 예능 프로그램에도 출연하며 뛰어난 가창력을 선보여 화제를 모았다.

라마엔터테인먼트 측은 “다양한 캐릭터를 넘나들며, 명품 연기를 선보여 온 현쥬니가 앞으로 왕성한 활동을 할 것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사진==라마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