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사자’ 카메라 뒤 박서준, 사제복 입고 심각한 표정

2019-07-15 08:11:09

[뉴스엔 배효주 기자]

'사자' 카메라 뒤
박서준은 어땠을까.

영화 '사자'(감독 김주환)는 격투기 챔피언 ‘용후’(박서준)가 구마 사제 ‘안신부’(안성기)를 만나 세상을 혼란에 빠뜨린 강력한 악(惡)에 맞서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이번에 공개된 현장 비하인드 스틸은 열정적인 배우들의 모습과 훈훈한 현장 분위기를 담아 이목을 집중시킨다.

먼저 악과 마주한 격투기 챔피언 ‘용후’ 역 박서준이 진지하게 모니터링하는 스틸은 사제복을 입은 색다른 모습으로 '사자'를 통해 보여줄 강렬한 캐릭터 변신에 기대를 높인다. 또한 촬영이 끝나도 미소를 잃지 않는 박서준은 영화 속 캐릭터와는 또 다른 밝은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악을 쫓는 구마 사제 ‘안신부’ 역 안성기의 스틸은 진지하게 연기에 몰입하고 있는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부터 아역 배우를 보며 환한 미소를 띄우는 부드러운 매력까지 ‘안신부’와 완벽한 싱크로율로 영화 속에서 보여줄 묵직한 존재감을 예고한다.

세상에 악을 퍼뜨리는 검은 주교 ‘지신’ 역의 우도환의 스틸은 보는 이를 압도하는 미스터리한 매력으로 이제껏 보지 못한 새로운 악의 캐릭터에 기대감을 모은다.

7월 31일 개봉 예정이다.(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배효주 hyo@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