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청순 여배우 G, 청춘스타들과 염문 지긋지긋…중견 H와 밀회 [여의도 휴지통]

2019-06-25 17:51:07
톱배우 G와 H 사이 수상쩍은 기운이 감지되고 있다고 하네요
.

G는 이미 여러 톱스타들과 염문을 뿌린 신여성이고요.

H는 G와 나이 차이가 좀 있는 중견배우인데요.

요즘 G가 H의 작업실에서 밤을 새는 일이 잦답니다.

그래서 매니저들이 아침마다 G가 밤새 피우고 간 담배꽁초 한사발을 치우는게 일이라고 하네요.

G는 청아한 미모와는 달리 업계에서 소문난 골초인데요.


예전 일본 촬영갔을 땐 호텔서 몰래 담배를 피우다 화재 신고 들어가는 바람에 스태프들이 그 사건을 막느라 '개고생'한 적도 있지요.

아무튼 G는 H 사무실로 자신이 광고하고 있는 소주를 한박스씩 선물로 보낸다고 하니 두 사람이 한 앵글에 잡힌 사진을 보는 날도 머지 않은 것 같습니다.


[뉴스엔 엔터테인먼트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