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보좌관’ 이정재, 라이벌 의원 김홍파에 통쾌한 반격[결정적장면]

2019-06-15 06:00:01

[뉴스엔 이하나 기자]

이정재가 상대편 의원인 김홍파를
향한 반격에 성공했다.

6월 14일 방송된 JTBC 새 금토드라마 ‘보좌관(극본 이대일/연출 곽정환) 1회에서는 당 원내대표 자리를 노리는 조갑영(김홍파 분) 의원을 저지하는 장태준(이정재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조갑영은 당 대변인 강선영(신민아 분)을 시켜 송희섭(김갑수 분)의 원내대표 사퇴 촉구 기자회견을 열며, 장태준을 궁지로 몰았다.

사태를 수습하기 위해 동분서주하던 장태준은 조갑영 측이 건설사 대표 주경문을 급하게 만나는 것을 포착하고 둘 사이의 자금 흐름에 대한 의심을 시작했다.

조갑영의 흠을 잡기 위해 윤혜원(이엘리야 분)을 비롯한 의원실 사람들이 모두 자료 조사를 했지만 쉽게 이들의 연결고리 증거를 찾을 수 없었다.


그때 인턴 면접을 위해 대기하던 한도경(김동준 분)의 도움으로 장태준은 7년 전 일강실얿에서 1억원이 넘는 후원금이 조갑영에게 쪼개기 후원 형태로 전달됐다는 것을 찾아냈다.

해당 사안은 이미 공소시효가 지난 상황이라 법적으로 문제를 삼을 수 없던 상황이었고 장태준은 일단 조갑영 의원의 반응부터 살피기로 했다. 조갑영 사무실로 찾아간 장태준은 “마지막 기회다. 잡으시죠”라고 조갑영에게 경고했다. 장태준의 뺨을 때리며 분노하던 조갑영은 결국 당 대표에 출마하지 않겠다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사진=JTBC '보좌관' 방송 캡처)

뉴스엔 이하나 bliss21@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