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300엑스투’ 홍진영, 오프닝곡 부르다 눈물 “데뷔 10년이 한번에 지나간줄”

2019-06-14 20:36:12

[뉴스엔 최승혜 기자]

홍진영이 오프닝곡을 부르다
눈물을 보였다.

6월 14일 방송된 tvN ‘300엑스투’에서는 오늘의 가수로 트로트가수 홍진영이 출연했다.

이날 홍진영은 300 떼창러들과 만남의 시간이 다가왔고 무대 위에서 경쾌하게 오프닝 곡 ‘엄지척’을 불렀다. 드디어 장막이 내려오자 떼창러들은 함성을 질렀고 홍진영은 크게 놀라며 눈물을 흘렸다. 홍진영은 또 머리위로 큰 하트를 만들어 보이며 고마움을 드러냈다.


홍진영이 노래를 마치자 MC 강호동은 "막이 내려가자마자 눈물을 보였다”고 물었다. 홍진영은 “최대한 티를 안내려고 했는데 사람이다 보니 감정이 숨겨지지 않더라. 제가 데뷔한지 10년됐는데 막이 내릴 때 10년이 한번에 지나간 것 같았다”고 소감을 밝혔다.(사진=tvN '300 엑스투' 캡처)

뉴스엔 최승혜 csh1207@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