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아빠본색’ 원기준, 윤정수-문서연 소개팅 주선‥그 결과는[오늘TV]

2019-04-17 16:37:25

[뉴스엔 박수인 기자]

배우 원기준이 코미디언 윤정수의
소개팅 주선자로 나선다.

4월 17일 방송되는 채널A '아빠본색'에서는 원기준이 윤정수의 소개팅을 주선한다.

이날 원기준은 드라마에서 부부 역할로 함께 출연중인 후배 문서연을 만난다. 대화 중 소개팅을 해달라는 문서연의 말에 원기준은 즉흥적으로 자신의 모임에 그녀를 초대하기로 한다.

이후 원기준이 문서연과 향한 볼링펍에는 개그맨 윤정수가 기다리고 있다. 원기준의 친한 형인 윤정수와 후배 문서연을 위해 자연스러운 자리를 마련한 것.

이를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원기준의 아내 김선영은 “남편이 평소에도 소개팅 주선을 잘한다. 그런데 정작 결혼한 커플은 한 번도 못 봤다”고 해 원기준을 민망하게 만든다.

한편 원기준, 문서연, 윤정수와 함께 자리한 가수 길건은 팀을 나눠 식사비 내기 볼링 시합에 나선다.


윤정수는 볼링 시합이 시작된 후에도 계속해서 문서연에게 호감을 표한다. 형편없는 문서연의 볼링 실력에도 칭찬을 아끼지 않는 모습을 보여주는 것은 물론, 길건과 문서연 중 누가 더 낫냐는 원기준의 질문에 문서연을 선택한 것.

반면 원기준은 두 사람을 이어주는 큐피드 역할도 잊은 채 승부욕에 불타 결국 승리를이끌어내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MC 소유진은 “그래도 돈은 굳었네요”라며 후배 문서연, 길건과 친한 모습에 질투에 차있던 아내 김선영을 위로한다. 김선영은 “돈까지 쓰고 왔으면 진짜...”라며 분노에 찬 발언을 해 주위를 폭소케 한다.

2% 부족한 소개팅 주선자 원기준의 모습은 17일 오후 9시 30분 ‘아빠본색’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채널A '아빠본색')


뉴스엔 박수인 abc159@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