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전체기사 | 많이본뉴스 앳스타일 검색
통합 검색 입력

‘두데’ 볼빨간사춘기 “데뷔 전 가수 포기할 생각도, 서울-영주 오가며 연습”

2019-04-17 15:24:10

▲ 왼쪽부터 안지영, 우지윤

[뉴스엔 지연주 기자]

볼빨간사춘기(안지영, 우지윤
)가 데뷔 적 겪었던 고충을 토로했다.

볼빨간사춘기는 4월 17일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에 게스트로 출연해 신곡 '나만, 봄'을 라이브로 선보였다.

DJ 지석진은 "볼빨간사춘기가 데뷔 전에는 고생을 많이 했다고 들었다"고 말을 꺼냈다. 안지영은 "데뷔 전 너무 힘들어서 가수를 포기할 생각도 했다. 내가 대학을 서울로 오면서 (우)지윤이와 헤어지게 됐다. 그런데도 가수를 포기할 수 없더라. 그래서 일주일에 한 번씩 영주를 내려가 밴드 연습을 했다"고 밝혀 좌중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지석진은 "서울에서 다른 멤버들을 찾아볼 생각은 안 해봤는가?"라고 질문했다. 안지영은 "지윤이만큼 마음 맞는 사람을 찾기 힘들었다"고 돈독한 우정을 뽐냈다.

볼빨간사춘기는 지난 2일 신곡 '나만, 봄'을 발표했다. (사진=MBC FM4U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 캡처)


뉴스엔 지연주 playing@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 주요 뉴스

  • 많이 본 뉴스
  • 많이 본 포토
  • 깜짝 뉴스
  • 뉴스엔TV